키노앨범, 스마트 시대에 최적화된 음악 매체

박지완 2017-06-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키노앨범은 스마트폰에서 구동되는 실물음반이다. 기존의 CD 음반은 별도 디바이스가 필요하기에, 스마트 시대에서는 더 이상 음악앨범의 가치를 제공하지 못하고 관상용 스타 굿즈의 하나가 되어 버렸으며, 대세가 된 음원 스트리밍은 "소장 가치"를 제공 하지 못하는 무형의 상품이 되어 결국 무료 시장화의 길을 가고 있다.

스마트폰에 키노 키트를 연결하는 것만으로 구동되는 실물형태의 음반인 키노앨범은 "소장 가치"와 "이용 편의"를 동시에 제공하며, 기능적으로 음악 감상뿐만이 아니라 다양한 이미지와 비디오 감상이 가능하며 사용자가 직접 참여하여 셀프 뮤직비디오를 제작하고 이를 커뮤니티에 공유 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서의 기능도 제공하고 있다.

키노앨범은 현재 40여 종의 인기 K-pop 앨범을 출시 중이며, CD앨범과 동일한 날짜와 동일한 판매처를 통해 제공되고 있다. 키노앨범의 판매는 실시간 음반 판매와 음원 다운로드 판매에 집계 되고 있으며 이는 가온차트와 한터차트에 반영이 되고 있다. 또한 기술적으로 불법 복제를 원천 방지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앨범 구매자와 컨텐츠 보유자 모두를 보호하고 있다.

㈜키노는 "키노앨범을 통해 Physical과 Digital 음악의 경계를 허물고 스마트 시대에 가장 적합한 음악 매체로서 보다 혁신적인 글로벌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라고 말한다. 음악 포맷은 LP와 카세트테입 그리고 CD를 통해 각 디바이스의 진화와 함께 지속 발전 해 왔고, 이제 키노가 Next CD가 되어 갈 수 있을지 기대 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AVING NEWS(이하 에이빙뉴스)'와 수출지원 플랫폼 'Madeinkorea.TV', 한국뷰티산업무역협회(KOBITA), 코이코(koeco)가 공동주관하는 '베트남 C to C 바이어 초청
레노버는 유럽 최대 게임 전시회인 게임스컴 2017에서 신제품 리전 타워 시리즈와 풀HD 디스플레이의 게이밍 모니터를 공개하고, 새로운 파트너십을 발표했다.
후지필름 일렉트로닉 이미징 코리아가 풀프레임 디지털 카메라를 중형 미러리스 카메라로 업그레이드하는 'GFX 50S 트레이드 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소니는 유럽 최고 권위의 멀티미디어 협회인 유럽영상음향협회가 수여하는 '2017-2018 EISA 어워드'에서 총 7개 제품이 '올해의 베스트 프로덕트'를 수상했으며, 이는 역대 최다 수상 기록이라고 발표했다.
8월도 어느덧 끝자락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