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D & OLED EXPO 2017] 턴투, Flexible LED 선보여

유은정 2017-06-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턴투는 6월 27일(화)부터 29일(목)까지 일산 킨텍스(KINTEX) 1전시장 3,4 Hall에서 열리는 '제 15회 국제 LED & OLED EXPO 2017'에 참가해 Flexible LED를 선보였다.

2010년에 창업한 턴투는 배터리 성능개선 및 폐배터리 성능복원 기술 개발을 통해 국내 최초로 사업화 기반을 구축했고 환경부 녹색기술인증, 중소기업청 제품성능인증, 조달청 우수제품 지정으로 정부로부터 그 기술을 인정받고 있다.

플렉서블 LED는 소비자가 흔히 알고 있는 LED가 아닌 종이처럼 구부릴 수 있어 모형을 자유자재로 바꿀 수 있다. 또한 광열판이 없어 공간적 제약이 없고 보통 LED보다 온도가 낮아 사용시간이 길다.

플렉서블 LED는 비교적 저렴한 가격과 경량화 및 부피감소로 물류∙유지비용 감소, 다양한 분야로의 응용 및 융합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기존 LED조명과의 차별성을 갖추고 있다.

한편, 국제 LED & OLED EXPO 2017은 국내외 350여 업체가 참여하는 국내 최대규모의 LED, OLED 전문 무역전시회다. 아울러 전시기간 동안 '레이저 엑스포 2017' 및 LED산업의 최고 권위자들을 초청해 LED산업의 현황 및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LED산업포럼 2017'도 동시 개최됐다.

→ 'Int'l LED &OLED Expo 2017'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Flexible LED 최신기사 

 

모바일/컴퓨팅 기사

페이퍼 샷(Paper shoot)은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다양한 소재로 꾸밀 수 있는 DIY디지털 카메라 "페이퍼 샷(Pa
OLBRISH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기하학적 입체감을 모티브로 디자인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베스트 오브 더 베스트"를
메세 프랑크푸르트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 기간동안 참가 미디어들을 대상으로 "미디어 나이트"를 개최했다.
KROSNO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카림라쉬드가 디자인한 다이닝 컬렉션을 선보였다.
Reisenthel은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청바지 소재로 만든 캐주얼 바구니 "CARRYBAG"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