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코사의 중국 시장 진출 초읽기, 'MWC 상하이 2017'서 위치추적기 Gper 선보여

유은정 2017-06-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안양시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스파코사(SPACOSA, 대표 조우주)가 6월 28일부터 7월 1일까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MWC 상하이 2017(MWC Shanghai 2017)'에 참가, GPS위치추적기 'Gper(이하 지퍼)'를 선보였다.

스파코사가 MWC에서 선보인 지퍼는 IoT 전용망인 LoRa 네트워크를 사용한 GPS 위치추적기로 크기가 작아 휴대가 편하고 목걸이로 사용하거나 가방 등에 부착이 가능하다.

지퍼는 스마트폰이 없는 사물이나 기기, 아이들 및 치매환자의 위치를 알려 도움을 줄 수 있다. 또한 기존의 위치추적기보다 1/3 저렴한 기기 값과 월 사용료로 사용할 수 있어 출시 이후 폭발적인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다.

이번 MWC에서 스파코사는 중국의 3대 이동통신사 중 하나인 차이나 텔레콤과 NB-IoT 모듈을 사용한 위치추적기 개발에 관해 논의했다. 차이나 텔레콤은 현재 중국 전역에 NB-IoT망을 개설하여 서비스 중이다. LoRa망과 함께 IoT 전용망으로 떠오르고 있는 NB-IoT망을 지퍼에 접목하면 더 많은 지역에서 폭넓은 서비스가 가능하다.

한편,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스마트콘텐츠센터에 입주하고 있는 스파코사는 지난 13일 SKT, 태국 국영통신사 CAT와 함께 태국 푸켓에 지퍼 500대와 기업용 위치 클라우드 플랫폼 캐치락(CatchLoc)을 수출하여 태국 푸켓 내 교통관제 시범사업을 진행한다.

스파코사 조우주 대표는 "태국 수출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해외 진출을 계획 중이다"며 "이번 MWC가 앞으로의 행보에 중요한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시흥산업진흥원(원장 김태정)이 운영하는 시흥창업센터(서부경기문화창조허브)에서 '제조·콘텐츠 기업 비즈매칭 데이'를 개최한다.
슐레터는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슐레터 태양광 구조물의 우수성을 홍보할 예정이다.
GS글로벌은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하며 독일 태양광 구조물 업체인 슐레터(Schletter)와 손잡고 국내 태양광 시장에서 구조물
그랜드썬기술단은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사업성분석 컨설팅, 전력중개사업, 무상정밀진단, 사업성 분석 컨설팅 서비스를 소개할 예정
7월 둘째 주 국내외 주간 전시회 및 웨비나를 소개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