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온커뮤니케이션, 엔진첨가제 필요 없는 '모터사이클 전용 합성엔진오일' 출시

최상운 2017-07-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자동차 IoT플랫폼 전문 기업 스마트온커뮤니케이션은 오는 7월 13일부터 7월 16일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COEX)에서 개최되는 '2017 서울오토살롱' 에서 모터사이클 전용 올인원 합성엔진오일과 몬스터블러드 유리발수코팅제, 유막제거제를 선보였다.

이번에 출시되는 몬스터블러드 바이크 올인원 합성오일 제품은 자동차 엔진오일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자동차용 올인원 합성엔진오일을 모터사이클 규격에 맞게 컨버전 한 제품이며, 이 제품 역시 세계 최초의 모터사이클용 올인원 제품이다. 제품 제조 시부터 엔진오일과 엔진코팅제/엔진오일첨가제를 블랜딩 해서 출시한 제품으로 이 제품 역시 별도의 엔진첨가제가 필요 없다.

이번 전시회에는 자동차용품인 몬스터블러드 나노실드 유리발수코팅제와 나노 리무버 유막제거제 제품도 선보였다. 고급 사용자용 제품으로 한번 도포하면 발수막이 6개월에서 1년간 유지되는 것이 특징이다.

오세훈 이사는 "몬스터블러드 오토바이 올인원 합성유 역시 세계 최초로 별도의 첨가제가 필요 없는 특징을 가진 제품이며 올인원 이외에도 몬스터스팀팩 연료첨가제와, 카클라우드 어플, 몬스터게이지 VMS, C4 사일런트파워 엔진오일과 PAO 로열 엔진오일 등 많은 제품을 선보였다."라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 출장 엔진오일 교환 서비스를 추가해 몬스터게이지 전국 출장 자동차배터리 교체 서비스와 더불어 자동차O2O 서비스를 더욱 더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주)가 17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상품교역회전시관에서 개막한 '2017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 전략형 SUV 양산형 콘셉트 모델'을 중국 시장에 최초로 공개했다.
현대자동차가 17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 전시관'에서 열린 '2017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형 소형 SUV '엔시노'를 최초로 선보였다.
국내 모바일커머스 티몬이 국산제품 최초로 도로주행 인증을 획득한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를 온라인 독점판매 한다.
르노삼성자동차가 지난 16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프렌치 시네마 투어 2017' 영화제에 프리미엄 중형세단 SM6를 의전차량으로 지원했다.
내비게이션 마감재 전문브랜드 아이프레임이 소형 SUV 기아차 '스토닉' 전용 집중키 마감재를 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