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엑스타 슈퍼챌린지 3전, 오는 30일 인제스피드움 서킷서 개최

최상운 2017-07-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슈퍼레이스가 주최하는 아마추어 공인 경기 엑스타 슈퍼챌린지 3라운드가 오는 7월 30일 강원도 인제스피디움 서킷에서 펼쳐진다.

지난 2014년 처음 시작된 엑스타 슈퍼챌린지는 올해도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현대 아반떼컵 챌린지 레이스 등과 함께 건전한 국내 아마추어 모터스포츠의 활성화를 견인 하고 있다.

엑스타 슈퍼챌린지는 국내 최고의 모터스포츠 대회인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대회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쉽고 안전하게 참가자들이 서킷을 질주 할 수 있게 운영 하고 있다. 일반 차량으로도 손쉽게 참여 할 수 있는 규정과 서킷을 처음 찾은 초보 레이서들도 손쉽게 대회에 적응할 수 있도록 한 클래스 매니저 시스템은 보다 쉽게 대회에 참여 가능하게 하였다. 또한 아마추어대회에 이례적인 대한자동차경주협회의 공인과 안전 운영에 초점을 맞춘 대회 규정을 통하여 경기의 안정성도 확보 하여 참가자들의 안전한 레이스를 책임지고 있다.

이번 3전에서는 주행 기록으로만 순위가 정해지기에 차량 손상에 대한 부담이 적은 타임 트라이얼, 타겟 트라이얼 부문, 그리고 다른 차량들과 경쟁을 통해 순위가 정해지는 스프린트 등 3개 부문의 총 10개 클래스로 구성 되며 총 105대의 차량이 참가 한다. 또한 대회 참가 차량들을 가까이에서 볼 수 있는 그리드 이벤트, 짐카나, VR 체험 등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주)가 친환경 전용 SUV 니로의 전기차 모델인 '니로 EV'의 인증 주행거리와 가격을 공개하고 19일부터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슈피겐코리아(대표 김대영)는 18일 복합문화공간 '슈피겐홀'을 정식 오픈하고, 개관식을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국내 최대 통신 기업 KT와의 협력을 통해 자사의 전기구동화 브랜드인 'EQ'1 차량용 충전기를 개발하고, 전국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전시장 및 서비스
지난 6월 말 국내시장에 출시한 '더 뉴 볼보 XC40'이 2018 유로앤캡(EURO NCAP: New Car Assessment Programme) 평가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으며, 안전 최고 등급인 별 다섯 개
현대자동차(주)는 19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 샌디에고에서 열린 2018 코믹콘 개막식에서 글로벌 엔터테인먼트사 마블과 협업해 개발한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을 세계 최초로 선보인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