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 출고 1년 미만 신차급 중고차 인기... 수입차 비중 더 높아

최상운 2017-08-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국내 자동차 오픈마켓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은 SK엔카 홈페이지에 등록된 중고차 매물 분석 결과 수입차가 국산차 보다 출고한 지 1년이 지나지 않은 '신차급 중고차'의 비중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올해 상반기 SK엔카 홈페이지에 등록된 매물의 최초 차량 등록일과 중고차 매물 등록일을 조사하여 진행했다. 조사 결과 출고한 지 1년 안에 중고차 매물로 다시 등록되는 비중이 국산차가 전체의 4.0%, 수입차는 7.7%로 나타나 수입차가 국산차보다 3.7%p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수입차의 경우 국산차에 비해 감가율이 높기 때문에 제조사 보증기간 등이 충분히 남아있어 비교적 잔존가치가 높은 1년 안에 중고차로 다시 파는 비중이 더 높은 것으로 해석된다.

출고 1년 미만의 중고차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 역시 높다. 일 평균 매물 조회수에서 출고한지 1년 이상 된 매물이 45회를 기록한 것에 비해 1년 미만의 매물은 평균 114회로 나타나 두 배 이상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매물 별 조회 수는 SK엔카 홈페이지에서 해당 중고차의 상세 정보를 보기 위해 매물을 클릭한 수를 집계한 것이다.

한편 유종별로 살펴보면 하이브리드가 14.2%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하였으며 디젤 (5.6%)과 가솔린(4.6%)이 뒤를 이었다.

SK엔카 사업총괄본부 박홍규 본부장은 "경험을 중시하는 요즘 소비자들이 다양한 모델을 경험하기 위해 차를 자주 사고 팔면서 앞으로 '신차급 중고차'의 비중은 더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엡손(이하 엡손, 대표 시부사와 야스오)이 기업용 소형 프로젝터 4종(EB-U05, EB-W41, EB-X41, EB-S41)과 가성비 높은 홈프로젝터 EH-TW650를 출시한다.
포르쉐가 1968년형 911 T 모델의 순수한 계보를 잇는 신형 '911 카레라 T(911 Carrera T)'를 새롭게 선보인다.
국내 맥라렌 공식 수입원인 맥라렌 서울(기흥 인터내셔널)은 지난 22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K현대미술관에서 슈퍼카 '720S'와 맥라렌 스포츠 시리즈의 3번째 모델인 '570S 스파이더'의 국내 공식 출시
재규어랜드로버의 레인지로버 벨라가 유럽 신차 안전도 평가(Euro NCAP)에서 최고 등급인 별 5개를 획득하며, 세계에서 가장 매력적일 뿐만 아니라 가장 안전한 럭셔리 SUV 중 하나임을 입증했다.
현대자동차가 세계양궁협회 타이틀 스폰서로서 후원 중인 '2017 현대세계양궁선수권대회'는 지난 10월 15일부터 22일까지(현지시간) 멕시코의 수도 멕시코시티에서 열렸다.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가 주최한 '케이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