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2017년 임금 협상 최종 마무리...8년 연속 무분규 협상 타결

최상운 2017-08-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지난 26일 임금 협상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에서 합의안이 67%의 찬성률로 가결됨에 따라 지난해에 이어 국내 자동차업계 최초로 2017년 임금 협상을 최종 마무리 지었다.

(사진 설명 : 왼쪽부터 쌍용자동차 홍봉석 노동조합위원장,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

이로써 쌍용자동차는 2010년 이후 8년 연속 무분규로 임금 협상을 마무리 지으며 생산적, 협력적 노사문화를 기반으로 글로벌 판매 물량 확대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갈 수 있게 되었다.

지난 6월 상견례를 시작으로 진행된 임금 협상은 16차 협상에서 도출된 잠정합의안이 투표 참여조합원 (3,295명)의 67%(2,213명) 찬성으로 최종 가결됐다.

이번 협상의 주요 내용은 임금 부문은 ▲기본급 53,000원 인상이며, 별도 합의 사항으로 ▲생산장려금 250만 원 ▲우리사주 출연 100만 원(150주 상당) 등이 포함되어 있다.

쌍용자동차는 지난 5월 시장에 성공적으로 론칭한 G4 렉스턴의 판매 물량 증대는 물론 격화되고 있는 소형 SUV 시장에서 티볼리 브랜드가 지속적인 우위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안정적인 노사관계가 중요하다는데 공감하고 한발 물러선 양보안을 상호 제시하면서 입장 차이를 해소한 것이 평화적 타결의 원동력이 되었다며, 앞으로 지금까지 지켜온 협력적 노사관계를 더욱 발전 시켜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자동차업계 노동조합이 줄줄이 파업에 시동을 거는 등 임.단협 협상이 난항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자동차업계에 협력적 노사관계의 바람직한 방향성 등 새로운 지평을 열며 조기 타결을 이뤄낸 것은 큰 의미가 있다고 덧붙였다.

쌍용자동차 노사는 지난 4월 G4 렉스턴 양산에 앞서 라인 운영 방안과 전환 배치와 관련한 노사 합의는 물론 수십만 가지 조합이 가능한 티볼리 아머(Armour) 기어 에디션(Gear Adition) 생산에도 조기 합의하는 등 안정적이고 협력적인 노사관계를 유지해 오고 있다.

한편, 쌍용자동차는 지난 2013년 무급휴직자 전원 복직 이후 노.노.사 합의에 따라 티볼리와 G4 렉스턴 출시와 함께 회사를 떠났던 희망퇴직자와 해고자 등에 대해 점진적으로 복직을 시행하는 등 사회적 합의 사항도 충실히 이행하고 있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판매 물량 증대와 회사 정상화를 위해 노사가 한 발 물러선 양보안을 상호 제시하며 입장 차이를 해소한 것이 8년 연속 무분규로 협상을 타결하게 된 원동력이 되었다"라며 "이러한 생산적, 협력적 노사관계를 바탕으로 글로벌 판매물량 확대에 회사의 모든 역량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가 공식 후원하는 최고 권위의 세계적 양궁 대회 '현대 세계 양궁 선수권 대회(Hyundai World Archery Championships)'가 이달 15일부터 22일까지 8일간 멕시코의 수도 멕시코시티
렉서스 코리아가 오는 12월 선보이는 플래그십 하이브리드 세단 뉴 제너레이션 LS500h 출시를 앞두고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프로젝트(CREATIVE MASTERS PROJECT)'를 전개한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박동훈)가 17일부터 오디오 콘텐츠 포털 업체인 팟빵과 콘텐츠 제휴를 맺고 QM3의 태블릿 내비게이션 'T2C(Tablet to Car)'에서 팟빵의 오디오 콘텐츠(팟캐스트)를 실시간으로 청취
자동차용품 전문기업 ㈜불스원이 차량 내외장에 다양하게 사용되는 플라스틱의 색상과 광택을 복원해주는 '퍼스트클래스 플라스틱 광택복원제'를 출시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더 뉴 S-클래스(The New S-Class)의 고객 인도를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