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G4 렉스턴' 유럽 출시 앞두고 영국 기자단 초청... 해외 관심 뜨거워

최상운 2017-08-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는 오는 9월 대형 프리미엄 SUV 'G4 렉스턴'의 유럽시장 수출을 앞두고 영국 자동차 전문기자들이 평택공장을 방문해 G4 렉스턴의 우수한 성능을 직접 체험했다고 밝혔다.

지난 7일부터 3박 4일 일정으로 쌍용자동차를 방문한 영국 기자단은 8일 CEO 간담회를 비롯해 G4 렉스턴을 생산하는 평택공장 조립 3라인과 디자인 센터를 둘러보며 G4 렉스턴의 개발 과정과 차량 특징은 물론 쌍용자동차 디자인 철학과 미래 전략 모델 개발 등 회사의 중장기 비전을 함께 공유했다.

이어 9일에는 일산~임진강에 이르는 온·오프로드 구간 시승을 통해 G4 렉스턴의 정숙하면서도 힘찬 주행성능과 우수한 품질, 다양한 최첨단 기능을 직접 체험했다.

왓 카(What Car), 오토 카(Auto Car), 오토 익스프레스(Auto Express)를 비롯한 영국 자동차 전문매체 기자들은 "공장 방문부터 온·오프로드 구간 시승을 통해 G4 렉스턴의 제품경쟁력을 충분히 확인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라며 "특히 G4 렉스턴이 프레임 타입의 사륜구동 SUV인만큼 비포장도로에서 흔들림 없이 안정적인 주행성능을 보여 만족스럽다"고 평가했다.

한편 G4 렉스턴은 4Tronic 시스템에 기반한 온∙오프로드 주행성능은 물론 최적의 공간 설계로 동급 최대 실내공간 및 최고 수준의 적재공간을 확보해 지난 5월 국내 론칭 이후 대형 프리미엄 SUV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쌍용자동차는 이러한 G4 렉스턴의 국내 인기에 힘입어 오는 9월 프랑크푸르트 모터쇼를 통해 유럽시장에 최초로 G4 렉스턴을 선보인 뒤 영국을 비롯해 지역별 론칭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쌍용자동차 해외영업본부장 임한규 전무는 "SUV전문기업인 쌍용자동차가 소형 SUV 시장에서 부동의 1위를 지키고 있는 티볼리에 이어 정통 프리미엄 SUV인 G4 렉스턴을 출시했다는 것에 대해 해외언론과 소비자의 관심이 뜨겁다"라며 "G4 렉스턴의 본격적인 수출을 시작으로 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글로벌 판매 물량 확대는 물론 글로벌 SUV 전문기업으로서의 입지를 다져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인천 부천지역의 중고차 브랜드 오토맥스가 현대캐피탈과 MOU를 체결한 'DY카랜드'로 다시 태어난다.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는 17일, 카허 카젬(Kaher Kazem) GM 인도(India) 사장이 한국지엠 사장 겸 CEO에 선임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카젬 사장은 이달 31일부로 임기를 마치는 제임스 김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는 지난 17일, 부평 본사에서 한국지엠 생산부문 조연수 부사장을 비롯, 회사 임직원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완성차 1천만대 생산을 축하하는 행사가 개최됐다.
현대차는 18일부터 9월 3일까지 ▲자율주행, 커넥티드카 등 선행기술 및 소프트웨어 전문가 ▲친환경 배터리 전문가 ▲제네시스 마케팅, 전략지원 전문가 등 다양한 분야의 경력직원을 선발할 예정이다.
한국닛산㈜(대표: 허성중)은 전국의 21개 닛산 공식 전시장에서 7인승 대형 패밀리 SUV '2017 뉴 닛산 패스파인더(2017 New Nissan Pathfinder)'의 사전 계약에 돌입한다고 18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