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브랜드 이미지 강화 노력 통했다... '레드 닷' 디자인상 최우수상 & 본상 수상

최상운 2017-08-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현대차는 '2017 레드 닷 디자인상(2017 Red Dot Award)'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에서 '현대 사운드'와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 내 '전시체험공간'이 분야별 최우수상(Best of the Best)을, 현대차 전용 서체인 '현대 산스'와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 내 '키네틱 스컬프처', '식음공간'이 본상(Winner)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레드 닷 디자인상은 독일의 'iF 디자인상', 미국의 'IDEA 디자인상'과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불린다.

현대차는 보다 명확한 브랜드 이미지를 정립하기 위해 지난해 로고, 컬러, 이미지 스타일 및 그래픽 시스템을 개발했고, 올해 상반기에는 현대차만의 전용 사운드 '현대 사운드'와 전용 서체 '현대 산스'를 완성했다.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음향 분야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현대 사운드'는 ▲징글(광고의 짧은 멜로디) ▲TV 및 라디오 ▲행사 무대 ▲영업소 ▲차량 내부 음향(웰컴 사운드, 경고음 등) 등 모든 고객 접점에서 동일한 테마로 적용돼 일관성 있는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하고 있다.

현대 사운드는 ▲본질(Essential) ▲섬세함(Refined) ▲자신감(Confident)의 3가지 메시지를 담아 개발됐으며, 풍부하고 자연스러운 감성 표현을 위해 인위적인 디지털 사운드를 최소화하고 악기 본래의 소리를 강조했다.

'현대 산스'는 부드러운 곡선과 세련된 직선의 조화를 바탕으로 가독성과 디자인이 적절히 균형을 이루고 있으며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서 친밀함과 따뜻함이 느껴지도록 디자인된 것이 특징으로,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타이포그래피 분야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또한 현재까지 103개 언어로 개발돼 전세계에서 사용되고 있으며, 홈페이지와 카탈로그 등 모든 고객 접점에서 일관된 형태의 메시지로 고객과 소통함으로써 브랜드 인지도 향상에도 기여하고 있다.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은 올해 4월 개관한 국내 최대의 자동차 체험 시설로, 고객과의 직접적인 소통을 통해 현대차의 브랜드 이미지를 보다 명확하게 구축하고 있다.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은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에서 총 3개의 상을 수상했는데, ▲'전시체험공간'이 공간 분야 최우수상에 ▲'키네틱 스컬프처'가 공간 분야 본상에 ▲'식음공간'이 소매점 분야 본상에 선정됐다.

'전시체험공간'은 자동차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디자인됐으며, ▲강철을 녹이는 시점부터 차가 만들어지고 질주하는 순간까지 총 12개의 전시존으로 구성된 상설전시존과 ▲커넥트 월, 차량전시, WRC(월드랠리챔피언십) 등의 다양한 테마로 구성된 테마전시존으로 이뤄졌다.

'키네틱 스컬프처'는 현대차의 디자인 철학을 상징하며, 1,411개의 알루미늄 기둥들이 영상, 음향, 조명과 함께 어우러져 유기적이고 파격적인 움직임을 선보인다.

레스토랑과 카페로 이뤄진 '식음공간'은 '모던 프리미엄 푸드 부띠끄(Modern Premium Food Boutique)'라는 콘셉트로, 아늑한 분위기에서 다양하고 신선한 음식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가 공식 후원하는 최고 권위의 세계적 양궁 대회 '현대 세계 양궁 선수권 대회(Hyundai World Archery Championships)'가 이달 15일부터 22일까지 8일간 멕시코의 수도 멕시코시티
렉서스 코리아가 오는 12월 선보이는 플래그십 하이브리드 세단 뉴 제너레이션 LS500h 출시를 앞두고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프로젝트(CREATIVE MASTERS PROJECT)'를 전개한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박동훈)가 17일부터 오디오 콘텐츠 포털 업체인 팟빵과 콘텐츠 제휴를 맺고 QM3의 태블릿 내비게이션 'T2C(Tablet to Car)'에서 팟빵의 오디오 콘텐츠(팟캐스트)를 실시간으로 청취
자동차용품 전문기업 ㈜불스원이 차량 내외장에 다양하게 사용되는 플라스틱의 색상과 광택을 복원해주는 '퍼스트클래스 플라스틱 광택복원제'를 출시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더 뉴 S-클래스(The New S-Class)의 고객 인도를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