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신입사원 사기 진작 위해 'CEO 간담회' 실시

최상운 2017-08-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는 신입사원들의 사기 진작과 회사와의 유대감 강화를 위해 '2017 신입사원 대상 CEO 간담회'를 실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지난 25일 쌍용자동차 평택 본사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가 참석해 6주 간의 교육을 마치고 현업에 배치된 2017년 신입사원 20여명과 진솔한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신입사원 마지막 교육과정 및 열린 경영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CEO 간담회에서 신입사원들은 원활한 직장생활과 회사 현황 등 사회초년생이자 쌍용자동차 직원으로서 궁금한 것들을 다양하게 질의했으며, 최종식 대표이사는 직장 선배이자 회사의 대표로서 진심 어린 조언과 당부를 전했다.

특히 신입사원들은 신시장 개척, 엔진 개발 등 회사의 당면 과제뿐 만 아니라 미래 자동차 개발, 글로벌 자동차 이슈 등 산업 전반에 대한 폭넓은 관심을 표출해 자동차 산업을 이끌어갈 미래 인재로서의 면모를 드러냈다.

한편 쌍용자동차는 열린 경영 및 스킨십 경영의 일환으로 사무∙연구직 직급별 CEO 간담회 및 현장감독자 대상 CEO 간담회, 리더스 라운드 테이블, CEO 한마음 라운드 워크 등 경영 현황을 공유하고 상호 소통하는 자리를 꾸준히 마련함으로써 회사와 임직원 간의 신뢰 및 유대감 강화, 공감대 형성 및 건설적인 노사 문화 구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쌍용자동차, 나아가 한국 자동차산업을 책임질 젊은 인재들로부터 패기와 도전정신을 엿볼 수 있는 시간이었다"라며 "회사가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발전하기 위해서는 직원들의 회사에 대한 신뢰와 직원 개개인의 성장이 중요한 만큼, 신입사원들이 회사와 소통하며 역량을 강화해 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중국 최대의 전기 오토바이 생산 기업인 야디 그룹(Yadea Group) 홀딩스는 정식 수입사 한중모터스를 통해 2018년 5월 베스트셀러 모델인 'Z3'를 시작으로 한국시장에 상륙한다고 밝혔다.
TCR 코리아는 21일 금호아시아나 본관에서 공식 타이어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는 전문성을 갖춘 자동차 보수도장 기술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훈련생을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
아우디 코리아(사장: 세드릭 주흐넬)가 지난 4월 28일부터 29일까지 양일간 강원도 인제 스피디움에서 개최된 고객 서비스 및 정비 기술 경진대회 '아우디 트윈컵 2018(Audi Twin Cup 2018)' 한국
현대자동차㈜가 21일 고급감을 더하고 편의성을 대폭 높인 '더 뉴(The New) 그랜드 스타렉스 리무진'의 내ㆍ외장 이미지와 일부 사양을 공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