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제2회 기브 앤 레이스' 자선 달리기 대회 개최

최상운 2017-08-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이사장 이훈규)과 함께 오는 11월 5일 서울 상암월드컵공원에서 제2회 메르세데스-벤츠 '기브 앤 레이스(GIVE 'N RACE)' 자선 달리기 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제2회 메르세데스-벤츠 '기브 앤 레이스(GIVE 'N RACE)' 자선 달리기 대회는 지난 5월 '모두 함께 즐기는 축제'라는 테마로 약 2천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된 제1회 대회의 성공에 힘입어, 더 많은 이들이 달리기를 통해 스스로의 건강을 높일 뿐 아니라 어린이들의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나눔 활동에 동참할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지난 1회 대회에 함께하지 못해 아쉬워했던 많은 이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참가 인원을 1만명으로 대폭 확대했다. 참가비 전액은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기금과 함께 매칭 펀드 형태로 어린이 병원 및 중증장애아동의 재활치료를 위해 기부된다.

이번 대회는 3km 걷기 구간과 5km 및 10km 달리기 구간으로 총 3가지 코스로 구성되며, 코스별 참가비는 3km가 2만원, 5km와 10km는 5만원이다. 참가자 전원에게는 대회 기념 티셔츠가 제공되며, 달리기 구간 참가자에게는 여행용 스포츠 가방이 추가로 증정된다.

참가신청은 8월 30일부터 10월 13일까지 '기브 앤 레이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1만명 선착순으로 모집 마감한다. 대회 참가를 원하는 누구나 연령 제한 없이 신청이 가능하며, 개인 또는 가족 단위의 단체로도 접수할 수 있다.

한편, 메르세데스-벤츠 '기브 앤 레이스(GIVE 'N RACE)' 자선 달리기 대회는 자동차 업계 리더이자 책임 있는 기업시민으로서 건강과 즐거움을 통한 새로운 나눔 문화를 확립하자는 취지에서 마련한 행사다. 지난 첫 대회에 참여한 약 2천 여 명의 참가비 전액과 현장 후원금은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기금과 함께 2억여 원이 조성돼 서울특별시어린이병원에 전달됐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주)가 17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상품교역회전시관에서 개막한 '2017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 전략형 SUV 양산형 콘셉트 모델'을 중국 시장에 최초로 공개했다.
현대자동차가 17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 전시관'에서 열린 '2017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형 소형 SUV '엔시노'를 최초로 선보였다.
국내 모바일커머스 티몬이 국산제품 최초로 도로주행 인증을 획득한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를 온라인 독점판매 한다.
르노삼성자동차가 지난 16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프렌치 시네마 투어 2017' 영화제에 프리미엄 중형세단 SM6를 의전차량으로 지원했다.
내비게이션 마감재 전문브랜드 아이프레임이 소형 SUV 기아차 '스토닉' 전용 집중키 마감재를 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