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기프트쇼 2017 영상] 도쿄 기프트쇼에서 국내 디자인 유망 기업을 한눈에 살핀다

유은정 2017-09-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국제 디자인, 캐릭터 애니메이션 트렌드를 살펴볼 수 있는 '일본 도쿄 기프트쇼(The 84th TOKYO INTERNATIONAL Gift Show 2017)'가 9월 6일(수)부터 8일(금)까지 도쿄 빅사이트에서 열리는 가운데 국내 유망 기업이 대거 참가했다는 소식이다.

이번 전시회에서 주목할 디자인 기업으로는 모씨엔, 매리스랩, 아리아워크룸, 라돈 등이 있다.

모씨엔

모씨엔은 이번 전시회에서 디자인을 자유자재로 바꿀 수 있는 인테리어 화분을 소개했다. 고양이, 강아지 등 애완동물을 디자인한 제품부터 기린, 코끼리, 코뿔소 등 인테리어에 적합한 야생동물 디자인의 화분까지 다채로운 디자인을 선보였다.

매리스랩

매리스랩은 아기자기한 DIY 종이 피규어를 선보였다. 환경에 무해함은 물론, 키덜트 용품으로 각광받고 있는 매리스랩의 종이 피규어는 현재 일본 시장에 진출해있는 상태이다.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일본 시장에 매리스랩의 제품을 널리 알리고 싶다"고 말했다.

아리아워크룸

아리아워크룸은 2중으로 디자인되어 있어 안전함과 디자인을 동시에 만족시키는 찻잔 세트를 소개했다. 관계자는 "일본 시장에 적합한 찻잔 세트와 식기류를 이번 전시회에 소개했다"면서 "아리아워크룸의 제품을 구입할 바이어를 찾고 있다"고 밝혔다.

라돈

라돈은 피규어를 사용자의 취향대로 색칠하고 꾸밀 수 있는 아트 토이 DIY 킷트를 소개했다. 관계자는 "최근 직접 제품을 만들고 꾸미는 DIY 키트가 유행하고 있다"면서 "라돈의 제품이 일본 시장에도 적합할 것 같아 도쿄 기프트쇼에 참가했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콘텐츠진흥원(이하 경콘진)은 도쿄 기프트쇼 2017에 공동관을 운영하여 지역의 디자인, 캐릭터 애니메이션 제작 기업들의 제품·기술 전시 및 해외시장 판로개척을 위한 지원에 적극 나섰다고 밝혔다.

→ '도쿄 기프트쇼 2017'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영상 임선규, 글 유은정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블루투스 전문기업 모비프렌이 게임 개발자들을 위해 자사의 헤드폰인 MFB-H7100에 적용할 수 있는 게임용 진동기능 소스를 모비프렌 홈페이지에 오픈했다.
본격적인 겨울이 시작되기전, 출산을 앞두고 있는 임산부들과 이제 갓 태어난 아기가 있는 가정에서는 육아 월동 준비를 위해 분주해지는 시기가 곧 다가오고 있다.
가을 바람에 감기에 걸리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9월 다섯째 주, 몸과 마음을 따뜻하게 할 전시와 유익한 박람회를 소개하도록 하겠다.
미디어플레이어 개발 전문업체 칩얼라이브(대표이사 이지웅)는 국내외 최강의 명품 프리미엄 UHD 플레이어 '티즈버드(Tizzbird) S50' 신제품을 출시했다.
한국레노버(대표이사 강용남)는 25일, 요가북의 강력한 휴대성과 생산성에 더해 비즈니스 활용성을 강조한 '요가북 프로(Yogabook Pro)'를 출시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