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네라이, 가을과 어울리는 '그린다이얼 부티크 스페셜 에디션' 3종 출시

최상운 2017-09-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이탈리아 럭셔리 스포츠 워치메이커 오피치네 파네라이가 오리지널 타임피스 본연의 컬러 조합과 스포티한 매력을 지닌 세 가지 타임피스를 선보였다.

(사진 설명 : 왼쪽부터 루미노르 1950 크로노 모노폴산테(PAM00737), 라디오미르 8 데이즈 티타니오(PAM00735), 라디오미르 1940 3 데이즈 아치아이오 (PAM00736))

이번 그린 다이얼 부티크 스페셜 에디션은 각각 라디오미르, 라디오미르 1940, 루미노르 1950의 케이스로 구성 된 세 가지 타임피스로 선보인다. 모두 각 모델 고유의 혁신적인 기능 조합에 강렬한 다크 그린 다이얼 장식이 추가되었으며, 야광 베이지 아워 마커와 우아하게 이동하는 핸즈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세 가지 타임피스는 모두 베이지 컬러 스티치와 스탬핑 처리된 OP 로고가 매치된 견고한 브라운 컬러의 천연 가죽 스트랩 버전으로 출시되며, 전 세계 파네라이 부티크에서만 한정 판매된다.

한편, 오피치네 파네라이 제품은 공식 부티크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본점, 판교점과 롯데 에비뉴엘 본점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이탈리아 럭셔리 스포츠 워치 메이커 오피치네 파네라이(OFFICINE PANERAI)는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리고 있는 '제28회 국제 고급시계박람회(SIHH, Salon International de la Haute
몽블랑이 19일까지 개최되는 제28회 국제 고급시계박람회(SIHH, Salon International de la Haute Horlogerie)행사에서 새로운 1858 컬렉션(1858 Collection)을 축하하
몽블랑(MONTBLANC)이 오는 19일(금)까지 개최되는 제 28회 국제 고급 시계 박람회(SIHH, Salon International de la Haute Horlogerie)에 참가해 클래식하고 세련된 디자인
아셀떡(ASHER, 대표 김명진)은 불을 피우지 않고, 냄비와 같은 조리기구가 없어도,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눈이 오나 비가 오나 바람이 불어도, 찬물만 부어 10여 분 만에 뜨겁게 끓여 먹을 수 있는 아웃도어 레저
뉴나가 이동식 아기 침대 '세나'의 프리미엄 버전 '세나에어'를 새롭게 론칭하고, GS몰과 신세계몰에서 동시 론칭 프로모션을 실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