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엠엔소프트 '맵피', 2017 서울세계불꽃축제 추천 장소 16곳 공개

최상운 2017-09-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현대자동차 그룹 내 차량 인포테인먼트 글로벌 기업 현대엠엔소프트(대표 홍지수)가 오는 30일 열리는 2017 서울세계불꽃축제를 보다 안전하고 특별하게 관람할 수 있는 명소 안내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대엠엔소프트는 업계 최초로 스마트폰 내비게이션 애플리케이션 '맵피'를 통해 서울세계불꽃축제가 진행되는 여의도 한강공원 일대를 비롯한 불꽃놀이 관람 명소 16곳의 리스트를 공개했다. 맵피에서 28일부터 30일까지 '세계불꽃축제관람명당', '불꽃 축제 추천 장소' '여의도 불꽃 축제 장소' 등 관련 키워드를 검색 시, 불꽃놀이 관람 명소와 교통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16곳 중 원하는 명소를 선택하면, 해당 장소의 인근 주차장이나 진입로 또는 주변 도로로 안내한다.

이 밖에도 축제 당일 교통 통제가 이뤄지는 마포대교 남단~여의도 한강공원 주변 도로, 여의도 63빌딩 앞 공영 주차장 등 통제 구간과 마포대교, 원효대교 등 관람 통제 구역의 정보를 사전 적용한 우회 경로를 제공한다. 작년 불꽃축제에 100만여 명이 몰린 만큼, 올해도 주변 교통이 혼잡할 것에 대비해 우회 경로 안내와 실시간 교통 혼잡 구간, 유고 정보 등 실시간 교통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올해 맵피가 추천하는 세계불꽃축제 관람 명소는 N서울타워전망대, 남산 포토아일랜드, 달마공원, 반포 한강시민공원, 사육신공원, 상도근린공원, 서래섬, 선유도공원, 양화한강공원, 용산도서관, 잠두봉 선착장, 한강 이촌지구 등 총 16곳으로, 서울형 지도태깅 공유마당 등 공개 데이터를 활용했다.

올해로 15회째를 맞이한 '2017서울 세계불꽃축제'는 오는 30일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개최하며, 오후 7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미국과 이탈리아, 한국이 차례로 세계 최고 수준의 불꽃 쇼를 펼칠 예정이다.

한편, '맵피'는 차량 인포테인먼트 전문 기업인 현대엠엔소프트의 탄탄한 내비게이션 시스템과 오랜 노하우를 담은 스마트폰 내비게이션 애플리케이션으로, Full Cloud 데이터 수집 방식을 이용해 별도의 업데이트 없이 실시간 교통 정보를 안내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혼다가 지난 달 미국 자동차 전문 평가기관 켈리블루북이 선정하는 '2018 베스트 바이 어워드(Best Buy Awards of 2018)'에서 총 13개 부문 중 종합 부문을 비롯한 차량 카테고리 부문에서 7개 부
BMW 코리아 미래재단은 지난 14일부터 17일까지 교육부가 주최하고 한국과학창의재단, 광주광역시 교육청이 주관하는 2017년 대한민국 교육기부박람회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롯데렌터카가 한국소비자포럼이 주관하는 2018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에서 '퍼스트클래스 브랜드'로 선정됐다.
포르쉐코리아(대표 마이클 키르쉬)가 '뉴 파나메라 4'와 '뉴 파나메라 터보'를 국내에 새롭게 출시한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16일부터 내년 1월까지 서울과 부산의 주요 핫플레이스에 '신형 벨로스터'를 출시 전 관람할 수 있는 이동식 프라이빗 쇼룸 '벨로박스(Velobox)'를 운영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