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직영, 1200대 경매 차량 수용 가능한 '엔카옥션' 리뉴얼 오픈

최상운 2017-10-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국내 중고차 매매 전문기업 SK엔카직영(총괄대표 박성철)이 경기도 오산에 위치한 중고차 경매장 '엔카옥션'을 리뉴얼 오픈했다.

새단장을 마친 엔카옥션은 경매장과 주차타워를 포함해 총 대지 9,129m2, 지상 3층 규모로 재탄생했다. 특히, 새롭게 조성된 주차타워는 약 1,200여 대의 경매 차량을 출품 및 전시할 수 있으며 경매장 회원을 위한 주차 공간도 마련됐다.

경매장 1층에 위치한 입찰실에는 총 102석의 좌석이 마련됐으며, 전자식의 최신 입찰기를 설치해 편의성을 높였다. 경매 차량 전용 성능점검장도 별도로 마련해 하루 최대 200대의 성능점검이 가능하며, 상세 점검 내역은 엔카옥션 홈페이지를 통해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다. 이외에도 편안하게 담소를 나누며 쉴 수 있도록 케이터링 서비스를 비롯한 휴게공간은 물론, 중동지역 수출바이어를 위한 기도실 등 입찰자의 편의를 고려한 다양한 시설을 갖췄다.

한편, 지난 2011년 온라인 경매 사이트로 시작한 엔카옥션은 매일 진행되는 데일리옥션과 매주 목요일부터 차주 수요일까지 운영되는 위클리옥션으로 구성되어 있다. PC 및 모바일 페이지를 통해 실시간으로 출품차량을 확인하고 경쟁입찰에 참여할 수 있으며, 엔카옥션 경매장에서 실차로 확인 가능하다.

올해 엔카옥션에서 진행된 경매의 평균 낙찰률은 69% 수준으로 전년 대비 10%P 가량 상승했다. SK엔카직영은 이번 경매장 리뉴얼을 바탕으로 매월 평균 2,800여 대의 차량 출품을 진행할 예정이며, 양질의 중고차 확보 및 서비스 품질 개선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SK엔카직영 최현석 직영사업부문장은 "온라인 경매로 문을 연 엔카옥션이 매주 700여 대의 차량을 출품하고 전국 각지에서 모인 700여 명의 회원이 참여하는 경쟁력 있는 경매 서비스로 성장하게 됐다"라며 "올해 안에 엔카옥션 PC 및 모바일 페이지 개편은 물론, 영문 서비스를 함께 제공할 계획으로, 품질과 가격 두 마리 토끼를 잡아 입찰에 참여하는 중고차 매매업자 및 수출업자들의 만족도를 높이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캐딜락(Cadillac)은 캐딜락만의 젊어진 '아메리칸 럭셔리' 문화를 전달하기 위해 아트, 패션, 라이프스타일의 다채로운 콘텐츠를 경험할 수 있는 프리미엄 복합 문화 공간 '캐딜락 하우스 서울'을 20일, 강남구
상용차 생산업체인 만그룹의 한국지사인 만트럭버스코리아㈜ (대표 막스 버거)가 사천을 비롯해 경남서부권 고객들의 서비스 네트워크 및 접점 강화를 위해 사천센터를 새롭게 오픈한다.
지난 7월 화재 사건 이후 잠잠했던 BMW 모델의 중고차 가격이 국토부 운행중지 검토발표 후 약 14.3%(BMW 520d) 하락했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는 인도 경영대학원생들을 평택공장에 초청해 한국-인도 산업 간 교류의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캐딜락코리아(대표이사 김영식)는 플래그십 세단, 캐딜락 CT6의 광고모델로 배우 류준열을 선정하고 새로운 광고 캠페인을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