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직영, 소비자 46%는 할인보다 '접근성 높은 주유소' 선호

최상운 2017-10-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국내 중고차 매매 전문기업 SK엔카직영(총괄대표 박성철)은 온라인 설문조사 결과 소비자의 46%가 주유소의 '접근성'이 가장 중요하다고 응답했다고 밝혔다.

이번 설문조사는 현재 자동차를 소유하고 있는 성인남녀 379명이 참여한 가운데, '주유'를 주제로 진행됐다.

먼저, 주유소를 선택하는 기준을 묻는 질문에 응답자의 46%가 '집, 회사 근처의 단골 주유소에 간다'고 답했다. 이어 '인터넷, 어플 등으로 가장 저렴한 주유소를 검색해 찾아간다'는 응답이 33%로 2위를 기록했다. '카드 할인이나 포인트 적립이 되는 주유소에 간다'는 19%를 차지했다. 이외에도 '주유경고등이 뜨면 가장 가까운 주유소를 간다', '품질을 믿을 수 있는 브랜드 주유소를 찾아간다' 등의 기타 의견이 있었다.

다음으로 주유소 방문 주기를 묻는 질문에 '월 4회'라고 응답한 소비자가 46%로 가장 많았으며, '월 2회'가 39%, '월 8회 이상'이 11%로 뒤를 이었다. 차종별 비교시 대부분의 차종이 월 4회 주유하는 운전자가 많았지만, 경·소형차의 경우 월 4회와 월 2회 주유 비중이 비슷하게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1회 평균 주유비를 대한 질문에는 '5만 원 내외'라고 응답한 비율이 57%, '3만 원 내외'가 17%, '7만 원 내외'가 16% 순으로 나타났다. 이밖에 '10만 원 이상 주유한다', '비용 상관없이 가득 채운다' 등 다양한 답변이 있었다.

SK엔카직영 최현석 직영사업부문장은 "중고차를 찾는 소비자들이 경제적이고 합리적인 소비를 지향하는 경향이 짙은 만큼, 최근에는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차량 유지 비용도 똑똑하게 절약하는 소비자들이 많아지고 있다"라며 "이에 셀프 주유소, 알뜰 주유소는 물론 각종 할인카드, 주유 서비스 앱이 쏟아지면서 운전자를 잡으려는 업계의 경쟁이 점점 더 치열해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응답자를 대상으로 주유비를 아끼는 나만의 팁에 대해 묻자 "과속, 급정거를 하지 않는다", "경제속도를 준수한다" 등 정석적인 방법을 소개하는가 하면 "차를 안타고 걸어 다닌다", "중고나라에 싸게 올라온 주유상품권을 사서 쓴다", "엄마카드로 주유한다" 등 재치 있는 의견이 나오기도 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ㆍ기아차가 지난 14일(현지시간) 미국의 시장조사업체 제이디파워(J.D.Power)가 발표한 '2018 내구품질조사(VDS, Vehicle Dependability Study)'에서 19개 일반브랜드 가운데 기아
현대자동차(주)가 15일부터 18일(현지시간 기준)까지 진행된 '2018 월드랠리챔피언십(이하 WRC)' 2차 대회인 스웨덴 랠리에서 현대 월드랠리팀 소속 티에리 누빌(Thierry Neuville)이 우승을 차지했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졸업 및 입학 시즌을 맞아 오는 3월 17일까지 메르세데스-벤츠 컬렉션 시계 및 향수 할인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맥라렌 공식 수입원인 맥라렌 서울(기흥 인터내셔널)이 맥라렌 MSO(McLaren Special Operations)가 제공하는 옵션 선택 사양이 더욱 확대되어, 맥라렌 스포츠 시리즈 구매 고객의 맞춤형 디자인을
제네시스 브랜드 후원, 美 PGA 투어 '2018 제네시스 오픈' 개막제네시스 브랜드는 타이틀 스폰서로 후원하는 PGA 투어 토너먼트 대회 '제네시스 오픈'이 美 LA 인근 리비에라 컨트리클럽(Riviera Co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