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기술박람회 영상] 에너지플래닛, 고에너지밀도 전기자동차 전시

임선규 2017-10-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에너지플래닛은 10월 17일(화)부터 18일(수)까지 양일간 대전컨벤션센터(DCC) 1층 전시홀에서 열리는 '2017 연구개발특구 기술박람회(INNOPOLIS TECH-FAIR)'에 참가해 고에너지밀도 배터리의 전기자동차를 선보였다.

에너지플래닛은 2차 전기를 선도해가는 광주의 연구소 기업이다. 한국전력공사 에너지빌리지 연구소 기업 1호로 박사급 2명 석사급 4명으로 이뤄져있다.

이번 전시에서 선보이는 것은 기존의 매연자동차를 대신할 전기자동차다. 전기자동차는 배터리를 활용하기 때문에 배터리를 집중 개발했다. 배터리를 고에너지밀도로 향상시키기 위한 소재를 개발해 더욱 향상된 전기자동차의 활용도를 보여줬다. 친환경적인 전기자동차는 심각한 매연문제를 해결하고 온실가스를 감소시킬 수 있는 해결방안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정부에서도 온실가스를 줄이기 위해 신재생에너지를 중요하게 생각한다. 이에 발맞춰 이승복 에너지플래닛 연구소장은 "고효율의 배터리를 개발해 기존의 매연자동차를 전기자동차로 전부 바꾸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한편,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이 주관하는 이번 2017 연구개발특구 기술박람회는 공공연구기관 19개와 민간기업 47개가 참여해 기술박람회 주제관, 공공연구기관의 우수기술전시존, 기업전시존, 기술사업화 체험존, 상담존 등으로 전시회가 구성되며 벤처투자자와 해외 미디어 등과의 활발한 상담과 네트워크를 위해 개방형 부스를 제공하는 등 기술사업화의 장이 될 전망이다.

→ 2017 연구개발특구 기술박람회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시흥산업진흥원(원장 김태정)이 운영하는 시흥창업센터(서부경기문화창조허브)에서 '제조·콘텐츠 기업 비즈매칭 데이'를 개최한다.
슐레터는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슐레터 태양광 구조물의 우수성을 홍보할 예정이다.
GS글로벌은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하며 독일 태양광 구조물 업체인 슐레터(Schletter)와 손잡고 국내 태양광 시장에서 구조물
그랜드썬기술단은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사업성분석 컨설팅, 전력중개사업, 무상정밀진단, 사업성 분석 컨설팅 서비스를 소개할 예정
7월 둘째 주 국내외 주간 전시회 및 웨비나를 소개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