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3분기 매출 증가↑수출 감소로 영업손실 174억↓... 적자 이어가

최상운 2017-10-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올해 3분기 ▲판매 3만 6,306대 ▲매출액 9,007억 원 ▲영업손실 174억 원 ▲당기순손실 177억 원의 경영실적을 기록했다.

이러한 실적은 수출물량 감소로 인한 판매(△2.2%)감소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인 내수성장세 및 G4렉스턴 출시 영향으로 매출(5.9%)은 증가했으나 신차 감가상각비 증가로 인해 전년 동기 대비 영업손실은 확대된 것이다.

그러나 티볼리 아머 및 G4 렉스턴 등 신차 효과로 3개월 연속 증가세를 기록한 내수판매는 전년 동기 대비 13.5%나 증가하면서 지난 9월 창사 이래 처음으로 내수 판매 3위를 달성하는 등 성장을 주도하고 있다.

수출도 글로벌 시장 침체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28.4% 의 감소세를 기록 중이나 G4 렉스턴의 선적이 시작되면서 점차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비록 판매감소에도 불구하고 대형 프리미엄 SUV인 G4렉스턴의 출시에 힘입어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5.9% 의 증가세를 보였으나, 신차 감가상각비 증가에 따라 영업손실이 174억으로 확대됐다.

다만 쌍용자동차는 신차 효과에 힘입어 내수 판매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데다 G4 렉스턴의 글로벌 론칭이 본격화 되면서 수출 역시 회복되고 있는 만큼 물량 증대와 함께 손익도 점차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티볼리 아머와 G4 렉스턴 등 새롭게 선보인 모델들의 판매 증가로 전년 대비 판매감소세가 점차 개선되고 있다"라며 "내수 성장세와 함께 G4 렉스턴의 유럽 시장을 포함한 글로벌 시장 공략 강화를 통해 판매 물량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ㆍ기아차가 지난 14일(현지시간) 미국의 시장조사업체 제이디파워(J.D.Power)가 발표한 '2018 내구품질조사(VDS, Vehicle Dependability Study)'에서 19개 일반브랜드 가운데 기아
현대자동차(주)가 15일부터 18일(현지시간 기준)까지 진행된 '2018 월드랠리챔피언십(이하 WRC)' 2차 대회인 스웨덴 랠리에서 현대 월드랠리팀 소속 티에리 누빌(Thierry Neuville)이 우승을 차지했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졸업 및 입학 시즌을 맞아 오는 3월 17일까지 메르세데스-벤츠 컬렉션 시계 및 향수 할인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맥라렌 공식 수입원인 맥라렌 서울(기흥 인터내셔널)이 맥라렌 MSO(McLaren Special Operations)가 제공하는 옵션 선택 사양이 더욱 확대되어, 맥라렌 스포츠 시리즈 구매 고객의 맞춤형 디자인을
제네시스 브랜드 후원, 美 PGA 투어 '2018 제네시스 오픈' 개막제네시스 브랜드는 타이틀 스폰서로 후원하는 PGA 투어 토너먼트 대회 '제네시스 오픈'이 美 LA 인근 리비에라 컨트리클럽(Riviera Co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