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미래인재 육성 프로그램 '2017 글로벌 프렌드십 투어' 개최

최상운 2017-11-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차그룹은 지난 8일 엠블호텔 고양에서 7개 대학, 90개국의 정부초청 우수 외국인 유학생 328명을 대상으로 '2017 글로벌 프렌드십 투어(Global Friendship Tour)' 행사를 개최했다.

'글로벌 프렌드십 투어'는 미래 글로벌 오피니언 리더인 유학생들에게 한국의 산업과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외국인 유학생이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현대차그룹의 미래인재 육성 프로그램이다.

특히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인적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해주고, 이들에게 대한민국을 알려 우호적인 공감대를 형성하는데 의의가 있다.

현대차그룹은 2009년부터 9년간 총 1만 1천여 명의 외국인 유학생들을 글로벌 프렌드십 투어에 초청해 대한민국과 자동차 산업을 알렸다.

8일 아침 서울대, KDI국제정책대학원, 동국대, 한양대, 경희대, 성균관대, 성공회대 등 7개 대학의 정부초청 외국인 유학생 328명은 현대차 아산공장, 기아차 화성공장, 현대제철 당진공장 등 한국의 대표산업인 자동차 산업현장 견학으로 투어를 시작했다.

이후 현대모터스튜디오 고양을 찾아 자동차가 만들어지는 과정과 현대차 브랜드에 대해 알아봤으며, 엠블호텔 고양으로 이동해WRC i20 모형 RC카를 직접 조종하며 자동차 전반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저녁에 진행된 글로벌 문화콘서트에서는 JTBC 비정상회담에 출연한 마크테토의 '한국의 글로벌 비즈니스 문화'라는 주제의 강연과, 한국에 대한 생각을 공유하는 투어 참가자들의 발표에 이어 가수 하하ᆞ스컬 및 인기DJ의 공연을 관람하며 투어를 마무리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현재 한국에서 공부하는 외국인 유학생이 14만 명을 넘어섰다"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 우수 외국인 유학생들이 지한·친한파 글로벌 리더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고, 한국 문화의 아름다움과 현대차그룹의 위상을 알리는 민간외교관이 되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2008년부터 글로벌 청년 리더 양성을 위해 매년 1,000명의 대학생에게 해외봉사활동 기회를 제공하는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봉사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공연예술 분야 창의인재 양성을 위해 국내 최대 규모의 '전국 대학생 연극/뮤지컬 경연대회'를 5년째 개최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미래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넥센타이어가 후원하고 KSR(코리아스피드레이싱)이 주최하는 '2018 넥센스피드레이싱' 3라운드가 17일 강원도 인제군에 위치한 인제스피디움 서킷에서 개최됐다.
넥센타이어가 후원하고 KSR(코리아스피드레이싱)이 주최하는 '2018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엔페라컵' 3라운드가 17일 강원도 인제군 인제스피디움(1랩 2.577km)에서 개최됐다.
넥센타이어(대표 강호찬)가 후원하고 KSR(코리아스피드레이싱, 대표 김기혁)이 주최하는 '2018 넥센스피드레이싱' 3라운드가 17일 강원도 인제스피디움(1랩 A코스:2.6km) 서킷에서 개최됐다.
현재 나투어는 넥센스피드레이싱 대회에서 가장 많은 유명세를 치르고 있는 팀이다. 전난희, 권봄이, 한명희 등 여성 트리오가 똘똘 뭉쳐 운전하기 까다로운 SUV모델로 R-300 클래스에 출전하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 17일 넥센스피드레이싱 2018시즌 3라운드가 열리고 있는 강원도 인제 스피디움에서 우승 후보로 꼽히는 드라이버들의 이색 직업이 화제를 낳고 있다.
액티브라이프는 6월 14일(목)부터 17일(일)까지 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