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40회 유교전 키즈페어] 스웨덴 프리미엄 아기 인형 '루벤스 반(Rubens Barn)', 유아교육전 참가

유은정 2017-11-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큐이디(대표 박진호)는 오는 11월 23일(목)부터 26일(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40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키즈페어(이하 유교전)'에 참가해 스웨덴에서 온 프리미엄 아기 인형 루벤스 반(Rubens Barn)을 선보인다.

루벤스 반은 클레이 인형 디자이너 Ewa Jarenskog가 그녀의 친구이자 의상 디자이너인Teruko Wahlström와 함께 만든 헝겊 아기 인형으로 서울 국제 유아교육전을 통해 국내에는 처음으로 소개된다.

'Barn'은 스웨덴어로 아이들을 뜻한다고 한다. 루벤스 반의 두 디자이너는 아이들이 인형과의 공감을 통해 타인에 대한 이해심과 배려심, 사회성 그리고 공감능력을 배운다는 점을 주목하고 브랜드 명을 루벤스 반(Rubens Barn)으로 지었다고 한다.

100가지가 넘는 복잡한 수작업 공정들을 거쳐 탄생하는 루벤스 반 베이비 인형의 가장 큰 특징은 아기의 크기나 무게뿐 아니라 몸의 자세한 부분까지 그대로 재현해냈다는 점으로 그 교육적 가치가 크다. 아울러 기존의 아기 인형들과 달리 헝겊 인형으로 만들어 따뜻함을 선사한다.

또한, 에코버드 라인은 100% 폴리에스터로 만들어지는 다른 인형들과는 달리 머리카락부터 피부, 의상까지 모두 100% 오가닉 코튼으로 제작된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아기보다 더 아기 같은 루벤스 베이비, 작고 귀여운 루벤스 큐티, 오가닉 에코버드, 루벤스 아크 등 루벤스 반의 전 제품과 함께 드제코, 보쉬공구놀이, 캐스돈, 몰룩, 슈사 등 큐이디의 인기 브랜드를 모두 만나 볼 수 있다.

'제 40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키즈페어(유교전)'은 국내 유아 교육 업계 유명 브랜드가 참가하는 대한민국 대표 유아교육 전시회이다. 한국 유아 시장의 현황과 흐름을 파악할 수 있으며 매번 8만여 명의 엄마들, 학부모, 교육 업계 종사자들이 다녀간다. 더불어 '키즈아웃도어관', '에듀테크' 기획관, 다양한 세미나 등을 통해 유아 교육 전반의 트렌드를 제시하고 있다.

→ '제 40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키즈페어′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수평선'이라는 작품으로 전 세계에 이름을 알린 웹툰 에이젼시 '울트라미디어'는 경기콘텐츠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부천클러스터 G-START 프로그램 참가기업으로 자체 판권을 보유한 다양한 웹툰으로 미국 시장 내 2차 저
엔터리얼은 경기콘텐츠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부천클러스터 G-START 프로그램 참가기업으로 스마트미러를 결합한 디지털 다트머신, '다트아이'를 선보였다.
스마트 액세서리 전문기업 에스디티시스템즈(대표 윤영상)는 인디고고에서 200만불 이상을 펀딩받은 케이스로 유명한 영국 프리미엄 충격 보호 케이스 '모우스(MOUS)'의 아이폰X 전용 제품 출시를 알렸다.
국내 LED조명업계의 북미시장 수출 전선에 청신호가 들어왔다.
유아용 천기저귀, 내복·의류 브랜드 베이비앙이 손수건 3종세트 감동&나눔 0원하라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고객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