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브랜드, 2017 두바이 모터쇼서 제네시스 'G70' 공개

최상운 2017-11-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제네시스 브랜드가 14일(현지시각)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의 '두바이 월드 트레이드 센터(Dubai World Trade Center)'에서 열리는 '두바이 국제 모터쇼(Dubai International Motor Show, 이하 두바이 모터쇼)'에서 제네시스 'G70' 모델을 공개했다.

제네시스 'G70'는 우아하면서도 역동적인 중형 럭셔리 세단으로 지난 9월 글로벌 론칭했으며, 해외 지역 및 국제 모터쇼에서는 이번 '두바이 모터쇼'를 통해 중동 지역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에 첫 선을 보이게 됐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중동 지역에서 'G70' 가솔린 3.3 터보, 가솔린 2.0 터보의 두 가지 파워트레인별 모델을 판매할 계획으로 이번 모터쇼에서는 가솔린 3.3 터보 모델을 전시했다.

맨프레드 피츠제럴드 제네시스사업부장은 이날 모터쇼에서 "제네시스 'G70'가 럭셔리 자동차 시장 중에서도 가장 경쟁이 치열하다고 할 수 있는 중형 세단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며 "제네시스는 럭셔리 자동차 브랜드에 중요한 시장 중 하나인 중동 지역에서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지난 2016년 9월 중동지역에서 제네시스 브랜드를 공식 론칭해 'G90(국내명 EQ900)', 'G80'를 순차적으로 출시했으며, 이번에 발표한 'G70' 등으로 이어지는 라인업 확대를 통해 중동지역의 본격적인 판매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두바이 모터쇼' 참가 이래 최초로 제네시스 고유 부스 디자인을 적용한 496㎡(약 150평) 규모의 단독 전시장을 마련, 'G70'를 비롯 'G90(국내명 EQ900)', 'G80' 등 총 3종의 차량을 전시했으며, 이번 모터쇼 참가를 계기로 향후 중동 지역 럭셔리카 시장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한편, 제네시스 브랜드가 국제 모터쇼에 제네시스 고유 디자인이 반영된 독립 부스를 운영하는 것은 올해 서울 모터쇼와 뉴욕 모터쇼 이후 세 번째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기아차가 신차품질조사에서 최상위권에 오르며, 글로벌 최고수준의 품질경쟁력을 다시 한 번 증명해보였다.
현대자동차㈜가 버스 이용 승객의 안전을 위해 지자체와 함께 이달 26일까지 전국에서 운행 중인 현대차 시내버스 4천 여 대를 대상으로 '특별 안전 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오는 22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KBO리그 넥센히어로즈와 기아 타이거즈와의 경기에서 '넥센타이어 데이' 행사를 개최한다.
현대·기아차는 20일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롤링 힐스에서 한국교통안전공단(국토부 산하)과 자율주행 실험도시(K-City)에서 열릴 예정인 '2019 대학생 자율주행차 경진대회'의 공동개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미국의 시장조사업체 제이디파워(J.D.Po wer)가 20일(현지시간) 발표한 '2018 신차품질조사(IQS, Initial Quality Study)'에서 일반브랜드를 포함, 전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국내외 IT, Tech 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