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TREX 2017] 태평양, 충격 최소화하는 '통돌이 차량보호울타리' 선봬

유은정 2017-11-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태평양은 11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킨텍스(KINTEX)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7 국제도로교통박람회'에 참가해 통돌이 차량보호울타리를 선보였다.

통돌이는 EVA소재를 사용한 초강화밀도 고분자 화합물인 충격흡수통체로, 상온에서 유연성이 탁월하며 충격흡수력이 우수해 고무에 비해 가볍고 우레탄에 비해 탄성과 강성이 월등해 충격에 대한 대응력이 높다. 또한 영구압축줄음율 등의 내구성이 우수하면서 기존의 재료보다 다양한 온도영역에서 우수한 충격흡수성이 발현되는 핵심 기술이 적용됐으며 지주간격을 0.7m로 첨촘히 설치해 기존 차량방호울타리보다 지지력을 배가시켰다.

다양한 형태의 도로상에서 운행되는 각종 차량들 간의 충돌 시 그에 대항하는 구조인 회전드럼과 상하좌우 대칭으로 설계된 구조가 회전기능과 충격흡수 기능으로 2차 사고 및 차량이탈을 방지해 차량이 본래의 주행방향으로 운행되도록 유도한다. 충돌시 지주가 주행방향으로 움직여 2차로 충격을 분산시키게 된다. 이밖에도 야간 주행을 고려해 통돌이의 크기를 최적화하고 표면에 반사지를 부착해 어두운 도로에서 시야확보 및 방향판단에 탁월한 도움을 제공한다.

관계자는 "주식회사 태평양은 도로안전물시설분야에서 오랫동안 축적된 기술력과 전문성으로 인적, 물적 피해를 최소화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통돌이 차량항호울타리, 가드레일, 충격흡수시설, 표지판, 방음벽, 차광막 등 완성된 제품들을 인증된 성능 시험을 거쳐 실용화함은 물론 모든 제품의 생산설비 시설을 구축해 직접 생산에 들어감으로써 경쟁력있는 제품과 뛰어난 기술로 국내 및 세계 안전에 이바지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2017국제도로교통박람회는 코트라(KOTRA), 세계도로협회(PIARC), 국제도로연맹(IRF) 등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글로벌 유력 바이어를 초청했으며 전국 지자체 공무원도 대거 초청했다. 올해는 150개사 400부스가 참가했으며 차세대 ITS(C-ITS), ECO교통, 자율주행시스템 등 도로교통분야 최첨단 제품과 기술들을 전시했다.

→ '2017국제도로교통박람회'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대구광역시,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회장:이의열)가 주관하는 "2019 대구국제섬유박람회 프리뷰 인 대구(PID)"가 내년 2019년 3월 6일(수) ~ 3월 8일(금) 대구 EXCO에서 개최되어
올해 두 번째를 맞이한 '제2회 판교자율주행모터쇼'가 지난 17일 성황리에 폐막했다. 경기도가 주최한 이번 행사는 사흘간 판교제2테크노밸리 LH기업성장센터에 1만여 명의 관람객들이 방문했다.
11월 18일 성황리에 폐막한 '지스타 2018'에서 직접 참여하진 않았지만 주요 부스에서 확인할 수 있었던 브랜드가 있다. 31년 역사의 글로벌 디스플레이 브랜드 '뷰소닉'은 다양한 부스에 모니터를 지원하며, 존재
스퀴즈펍은 오는 12월 5일(수) 성남 밀리토피아 호텔에서 열리는 '제10회 MIK 2018 컨퍼런스&네트워킹 시즌2(MIK 2018 Conference&Networking 시즌2)'에서 우수한 전략성
블루웨일컴퍼니는 오는 12월 5일(수) 성남 밀리토피아 호텔에서 열리는 '제10회 MIK 2018 컨퍼런스&네트워킹 시즌2(MIK 2018 Conference&Networking 시즌2)'에서 한산한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전시회 CES 2019가 2019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