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항만 물류 중심지 부산에 '엑시언트 스페이스 부산' 개소

최상운 2017-11-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가 동북아 항만 물류 중심지인 부산광역시에 상용차의 판매와 정비 등 다양한 고객 편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현대 상용차 복합 거점 '엑시언트 스페이스 부산'을 개소했다.

(사진 설명 : 왼쪽 세 번째부터 김병태 부산광역시 남구의회 의장, 신한춘 전국화물연합회 회장, 현대자동차 상용사업본부장 유재영 전무, 이종철 부산광역시 남구청장, 이준승 부산광역시 교통국장, 정홍섭 동명대학교 총장의 모습)

이번에 개소한 '엑시언트 스페이스 부산'은 현대자동차가 작년 11월에 개소한 '엑시언트 스페이스 제천'과 지난 9월 개소한 '엑시언트 스페이스 전주'에 이은 세 번째 현대 상용차 복합 거점이다.

현대자동차의 3번째 상용차 복합 거점인 '엑시언트 스페이스 부산'은 동북아 항만 물류 중심지로, 물류 운송에 주로 이용되는 상용차의 왕래가 많은 부산광역시에 위치해 경남 지역 특화 거점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엑시언트 스페이스 부산'에서는 고객들에게 하이테크 정비를 포함한 각종 상용차 정비 서비스와 구매 상담 및 판매 서비스를 제공하여 다양한 고객 편의를 도모할 계획이다.

'엑시언트 스페이스 부산'에는 전시장을 찾은 고객들에게 현대 상용차의 제품과 기술력에 대해 알리기 위해 '주차보조시스템 시뮬레이터'를 전시해 상용차의 주차 보조 기능(차량 전후측면에 탑재된 카메라를 통해 거리와 장애물 판단 후 정확한 위치에 주차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시스템)을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했으며, 현대자동차의 프리미엄 고속버스 '유니버스 프레스티지'에 적용된 프레스티지 시트도 전시한다.

이 밖에도 현대자동차는 동명대 등 지역 대학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자동차 관련 학과 인재 육성을 지원하고 일반 학생을 대상으로 현대 상용차의 차량과 신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견학 프로그램을 제공해 지역 사회와 활발한 소통으로 지역사회의 발전에 이바지할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가 동북아 물류 중심지인 부산광역시에 누구나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3번째 상용차 복합 거점 엑시언트 스페이스 부산을 개소했다"라며 "향후에도 엑시언트 스페이스를 추가 개소하며 전국적으로 복합 거점을 늘려 상용차 고객들의 편의를 높일 것"이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는 자사의 브랜드 홍보대사 및 하반기 출시 예정인 신형 S90 캠페인 모델로 손흥민 선수를 발탁했다고 8일 밝혔다.
넥센타이어는 글로벌 완성차 업체 GM(General Motors)의 '올해의 우수 품질 공급 업체'로 선정되며 품질 능력을 인정받았다고 8일 밝혔다.
기아자동차㈜가 2030 세대의 차량 구매 부담 완화를 위한 새로운 구매 프로그램인 '스타트 플랜' 프로그램을 출시한다.
캐리어냉장(회장 강성희)이 국내 최초로 에어컨 가동 없이도 공기청정기능을 단독으로 가동할 수 있어 사계절 내내 사용 가능한 차량용 '인버터 분리형 무시동 에어컨'을 출시한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대표 이계웅)가 7월부터 최대 규모의 정비 서비스 센터를 보유한 경기도 북ž동부의 새로운 거점 '할리데이비슨 남양주점'을 정식 오픈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