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 엑스포'서 다양한 신기술 선보여

최상운 2017-11-2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주)가 대구광역시 엑스코(EXCO)에서 23일부터 26일까지 4일간 열리는 '제1회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 엑스포'에 차세대 수소전기차와 아이오닉, 전기버스 '일렉시티' 등 친환경차를 전시하고 자율주행차를 중심으로 한 미래 모빌리티 전시물을 공개했다.

국내외 250개의 승상용 완성차 및 부품 업체들이 참가한 이번 엑스포에 현대자동차는 참가 업체 중 가장 큰 규모로 전시장을 마련했는데, 승용차는 360㎡(약 109평), 상용차는 180㎡(약 55평) 크기로 각각 부스를 꾸며 관람객들을 맞이하고 다양한 체험거리를 준비했다.

행사 첫날 개막 기조연설에서 현대자동차 연구개발본부장 권문식 부회장은 "단순한 이동수단이었던 자동차가 전자화되고 첨단 ICT 기술과 융합해감에 따라 미래자동차의 모습은 다양한 기능을 갖춘 생활공간으로 변모해 가고 있다"며 "현대자동차는 글로벌 친환경차 시장의 리더십을 더욱 확고히 하고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 개발과 보급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선 현대자동차 승용차 관에는 '아이오닉 일렉트릭'과 '아이오닉 플러그인' 등 기출시 차량과 함께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 차량 ▲홈충전기 ▲기존 구매한 고객의 체험담을 영상으로 볼 수 있는 '아이오닉 트라이브'(IONIQ Tribe) 등 여러 체험 요소를 전시하고, 별도의 상담 공간을 마련해 아이오닉 차량에 관심을 갖고 구매를 고민하는 대구ㆍ경북 지역 고객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전달할 계획이다.

특히 내년 초 출시 예정인 '차세대 수소전기차'를 전시하고 올해 8월부터 11월 초까지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운영한 바 있는 수소전기하우스의 일부 시설을 전시장으로 옮겨와 수소전기하우스를 관람하지 못했던 지방 관람객들에게 미래자동차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계획이다.

현대자동차는 ▲수소전기차를 통해 실제 전기를 생산하는 '수소전기차 발전체험' ▲수소전기차의 내부 구조와 안전성을 보여주는 '수소전기차 절개모형' ▲수소에너지로 움직이는 미래사회를 3D 모형으로 재현한 '대체에너지 수소사회' 등을 전시하며 관람객들에게 궁극의 친환경차인 수소전기차를 널리 알릴 방침이다.

이와 함께 ▲아이오닉 자율주행 간접 체험을 위한 '아이오닉 4D VR 체험' ▲아이오닉 자율주행 차량 ▲마이크로 모빌리티 아이오닉 스쿠터 ▲의료용 외골격 웨어러블 로봇 'H-MEX' 등 다양한 미래 모빌리티 전시물을 선보였다.

또한 현대자동차는 상용차 관에 지난 11월 1호차 출고식을 마친 전기버스 '일렉시티'를 전시하고 시승 체험 행사를 진행해 일반 관람객들과 대구시 지자체 및 지역 운수업체 관계자들에게 현대자동차 전기버스의 우수한 기술력과 친환경성 및 경제성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특히 현대자동차 상용차 관은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의 '일렉시티' 외관에 맞춰 전시 부스 내에 하이테크 이미지의 미디어월을 배치하고 세련된 디자인의 가상 버스정류장도 전시해, 기존의 정형화된 상용차 관 이미지를 과감히 탈피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참가업체 중 최대규모를 자랑하는 현대자동차 전시 부스는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요소를 두루 갖춰 이번 미래자동차 엑스포의 가장 인기 있는 장소가 될 것"이라며 "이번 엑스포를 통해 많은 업계 관계자들과 고객들에게 친환경ㆍ최첨단 미래자동차 브랜드로서 현대자동차의 이미지를 남기는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15일 중형 세단 SM6의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모델인 THE NEW SM6를 공개했다.
현대자동차그룹과 한국가스공사는 양사 간 수소 인프라 사업 전반에 대한 협력을 강화하고 한국의 수소 산업 경쟁력 향상을 위한 협력 체계 구축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한국 공식 딜러 람보르기니 서울(SQDA모터스)이 오는 10월, 기존 서비스센터를 서울 삼성동에서 동대문 지역으로 확장 이전하고 고객 서비스 강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지프(Jeep®)가 6.4리터 V-8엔진을 얹은 '랭글러 루비콘 392 콘셉트'를 공개했다.
쌍용자동차가 여름철 국지성 호우와 태풍을 비롯한 수해를 입은 고객들을 대상으로 '수해차량 특별정비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