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쇼 2017 시즌2 영상] 카라신, 주부들이 주목하는 주방용품들 선봬

편집팀 2017-11-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카라신은 11월 16일(목)부터 19일(일)까지 일산 킨텍스(KINTEX) 제2전시장 7, 8홀에서 열리는 '메가쇼 2017 시즌2'에 참가해 주부들이 주목하는 주방용품들을 선보였다.

카라신은 '건강한 주방용품을 만드는 기업'을 기치로 내세우며 국내를 점령하고 세계 180여 국에 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카라신의 주 제품은 주방용품이다. 초기 Fiber Glass Tray 생산을 시작으로 스테인레스 호텔주방용기 외 다양한 상품을 생산하면서 연매출 3천만불 이상을 올리고 있다.


카라신은 초창기부터 제품의 실용성에 방점을 뒀다. 스테인레스는 강철의 장점인 단단함과 단점인 녹이 생기는 것을 보안하기 위해 선택했다. 또 위생적이며 반영구적, 그리고 열전도와 보존력이 뛰어나다. 이를 바탕으로 실생활에서의 편리함을 추구했다. 주방에서 공간확보를 위해 겹쳐지는 그릇의 불편을 고려해 그릇 몸통에 끼임방지 처리를 하고, 그릇의 모서리를 'Z'형태로 마무리 해 잘 휘지 않으면서 음식물의 온도를 일정하게 유지할 수 있도록 했다.

한편, 대한민국 최대 규모 리빙박람회 '메가쇼'에서는 각종 주방용품, 홈데코&리빙, 뷰티&헬스, 푸드, 아이디어제품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특히, 이번 전시회는 스마트한 기능을 겸비한 주방제품부터 건강을 생각한 제품까지 대거 선보여 관람객들이 보다 유익하고 정확한 정보를 얻어갈 수 있다. 메가쇼는 다양한 할인행사와 특별전시회 등으로 주부들이 반드시 관람해야 하는 필수 전시회로 손꼽히고 있다.

→'메가쇼 2017 시즌2′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에코백스는 1988년에 창립했으며 지금까지 꾸준하게 한길만을 걸어왔다. 특히 유리창을 닦는 로봇청소기 외에도 세계 최초로 자율 주행 제품까지 개발하며 그 성능과 기술을 인정받아왔다. 덕분에 현재는 전 세계 48개국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인 스마트 안전 전문 기업 지에스아이엘(대표 이정우)이 최근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15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3일 밝혔다. 지에스아이엘은 2016년부터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
LG전자의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3총사가 해외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골프티와 볼마커를 한번에 벨트에 착용하는 '미래티홀더' (주)미래산업이 2020 SBS골프 대한민국 골프대전에 참석했다.
시흥산업진흥원(원장 김태정)이 운영하는 시흥창업센터에서 시흥시 관내 (예비)창업자를 위한 「2020년 시니어 및 기술창업 고도화 지원」 사업의 참가기업을 모집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