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K 2017] 그랜드성형외과, 셀프 케어가 가능한 코스메틱 닥터그랜드(Dr.Grand+) 선봬

박지완 2017-12-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그랜드성형외과는 지난 11월 29일(수) 양재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MIK 2017 컨퍼런스&네트워킹 파티'에 참가해 셀프 케어가 가능한  코스메틱 닥터그랜드(Dr.Grand+)를 선보였다.

 

닥터그랜드(Dr.Grand+)는 피부 본연의 균형 있는 밸런스를 조절하고 피부 문제에 대한 건강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화장품 브랜드다. 홈케어를 통해 쉽고 간단하게 집에서도 건강한 피부를 유지할 수 있도록 셀프 케어가 가능한 제품들을 출시하고 있다.

금번 행사에서 닥터그랜드는 리프팅, 보습, 필링 효과 등이 있는 다양한 라인업의 마스크팩을 선보였다. 대표적인 상품은 'V픽서 리모델링 마스크', '앱솔루트 솔루션 마스크', '밀크 모이스쳐 홈 필링패드'다. 마스크팩 뿐 아니라 피부 장벽강화에 도움을 주는 고보습 수딩크림도 함께 소개했다.

'V픽서 리모델링 마스크'는 탄력있는 페이스 라인으로 개선해주는 마스크팩으로 상단부와 하단부 시트가 나눠진 게 특징이다. 상단부 시트는 대나무 숯 셀룰로오스 원단으로 피지흡착력이 뛰어나며 하단부 패치는 귀에 거는 고농축 하이드로겔 패치로 타이트한 밀착력을 선사해 얼굴선을 잡아줘 피부 탄력 강화에 도움을 준다.

'앱솔루트 솔루션 마스크' 중 특히 '스템셀(하이드레이팅)' 타입은 보습효과에 초점을 둔 마스크 팩으로 피부의 수분을 빠르게 공급해 피부를 촉촉하게 가꿔준다. 장섬유 시트를 사용해 수분 에센스가 피부 속에 잘 스며들 뿐 아니라 강력한 밀착력으로 얼굴의 굴곡진 피부 속까지 영양이 효과적으로 흡수될 수 있다. 나이아신아마이드와 아데노신 성분이 함유되어 미백과 주름 개선에도 도움을 준다.

'밀크 모이스쳐 홈 필링패드'는 마일드하게 각질을 제거해 생기있는 피부로 가꿔주는 필링 패드로 우유 발효과정에서 추출한 락틱애씨드 성분이 함유돼 피부 결을 매끄럽게 정돈해준다. 미세격자구조로 된 엠보싱면 패드를 이용해 얼굴 전체를 닦아준 뒤 부드러운 면이 있는 패드로 한번 더 피부를 정돈해주면 미세한 각질까지 제거해 맑고 투명한 피부로 개선하는데 도움을 준다.

닥터그랜드 관계자는 "한류열풍으로 K-뷰티에 관한 관심도 세계적으로 높아지고 있는 추세다. 이번 박람회를 통해 닥터그랜드에 대한 브랜드를 베트남, 싱가폴 등 각국의 다양한 바이어와 수많은 관람객에게 소개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 같다. 이번 기회를 통해 세계적으로 유통망을 확대 진출 할 수 있는 브랜드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MIK 행사는 온라인 컨벤션과 오프라인 프레스 컨퍼런스가 결합된 행사로, 바이어인 동시에 소비자들의 구매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는 베트남 C to C바이어 50명을 초청, 성료한 바 있다. 이번 행사는 글로벌 미디어 프레스피칭과 크라우드펀딩 상담을 필두로 미디어 어워드 TOP START UP 선정이 이어졌으며 비즈니스 네트워킹 파티로 마무리됐다.

→ 'MIK 2017 Conference & Networking' 기사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대한민국 사진영상장비 전문기업 세기P&C(대표 이봉훈)는 오는 12월 16일(토) 충무로 본사에서 박싱데이(BOXING DAY)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미디어 빅데이터 기반 AI 전문기업 비플라이소프트는 오는 1월 검색 편의성을 대폭 강화한 뉴스 모니터링 서비스 '아이서퍼 V4'를 출시한다.
프리미엄 음향장비 유통회사 사운드캣에서는 세계적인 커스텀 이어폰 브랜드 64Audio설립자 방한을 기념해 포터블코리아와 함께 '한국 팬들과의 만남' 시간을 갖고 신제품 2종(U12t, Tia Trio)을 국내 처음
경북대학교(스마트벤처캠퍼스)는 지난 11월 29일(수) 양재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MIK 2017 컨퍼런스&네트워킹 파티'에 참가해 우수 수혜기업을 지원했다.
독일 오디오의 명가 젠하이저가 자사의 프리미엄 라인업 모멘텀의 새로운 무선 인이어 이어폰 '모멘텀 프리(MOMENTUM Free)'를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