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푸스한국, 공초점 레이저 생물현미경 'FV3000' 정립형 모델 출시

최상운 2017-12-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신경계의 초고속 신호 전달 현상 등을 관찰할 수 있는 공초점 레이저 생물현미경 FV3000 정립형 모델 2종을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공초점 레이저 현미경은 핀홀을 이용하여 초점에서 산란되는 빛을 차단, 고해상도의 3차원 영상 구현이 가능한 현미경이다. 일반 현미경으로는 관찰이 힘든 조직과 세포 내부 깊숙한 부분까지 세세하고 입체적으로 관찰할 수 있어 재생 의료의 실용화, 암 발생 메커니즘 연구, 신약 개발 등의 생명과학 분야에서 널리 사용되고 있다.

신제품 FV3000 정립형(샘플을 위에서 내려다 보며 관찰하는 방식) 모델은 '고정 샘플용'과 '전기 생리 검사용' 2개 모델로 출시된다. 올림푸스 FV3000 시리즈는 세포 내의 변화를 빠르게 촬영해 고화질의 3차원 이미지로 구현하고, 어두운 표면에서 나오는 약한 빛까지도 감지해 선명하고 정확한 관측을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 도립형(샘플을 아래에서 올려다 보며 관찰하는 방식) 모델에 이어 정립형 모델을 새로 추가하며 암 연구와 줄기 세포연구, 세포 생물학 분야뿐만 아니라 신경과학 분야에서도 활용이 가능해졌다.

특히, 전기 생리 검사용 모델은 대물 렌즈 주변의 작업 공간을 넓게 확보하고, 신경 세포의 전기 신호 전달 과정을 직접적으로 관찰할 수 있는 프레임 디자인을 갖추고 있다. 이를 통해 전기 생리 실험 장비를 추가로 설치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작업의 효율성도 크게 높였다.

또한 고속 스캐너가 초당 최대 438장의 이미지를 촬영할 수 있어, 신경 세포들이 신호를 전달할 때 일어나는 매우 빠른 변화까지도 세밀하게 파악할 수 있다. 여기에 1.25~150배율의 대물 렌즈를 갖추고 있어 일반 매크로 관찰부터 초고해상도 영역까지 폭넓게 관측이 가능하다.

올림푸스한국 사이언스솔루션사업본부 전종철 본부장은 "올림푸스 FV3000 시리즈는 뛰어난 화질과 빠르고, 정확한 성능으로 암 치료 및 재생 의료 연구 전반에 걸쳐 폭넓게 활용돼 왔다"면서 "이번에 신경계의 초고속 신호 현상까지 관찰 가능한 신제품이 추가되며 신경과학 분야의 연구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13일 쉐라톤서울 팔래스강남 다이너스티홀에서 개최한 14회 LPG의 날 기념행사에서 자사 연제현 상품기획담당 부장이 국회 산업위원장 표창을 수상했다.
토요타 코리아가 지난 12일 강남구 소재의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진행된 엘르 스타일 어워즈 2018의 공식 후원사로 참여해 올 뉴 아발론 하이브리드의 매력을 알렸다.
FCA 코리아(대표 파블로 로쏘)가 지난 11월 10일 경기도 평택에 위치한 FCA 코리아 트레이닝 센터에서 2018 FCA 서비스 스킬 컨테스트(2018 FCA Service Skill Contest)를 개최했다.
기아자동차㈜는 지난 1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한국시리즈 6차전 한국시리즈 MVP로 선정된 한동민 선수(SK 와이번스)에게 부상으로 기아차의 퍼포먼스 세단 스팅어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쉐보레(Chevrolet)가 오는 26일 새롭게 선보이는 말리부의 부분 변경 모델에 고효율의 최첨단 엔진을 선보인다.
'메가쇼 2018 시즌'가 11월 15일(목)부터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