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전시산업전] 금속가공의 미래 및 4차 산업혁명 준비한다, 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 '심토스(SIMTOS)'

임선규 2017-12-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는 12월 7일(목)부터 12월 8일(금)까지 양일간 고양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2017 대한민국전시산업전(2017 Korea Exhibition Industry Expo)'에 참가해 '심토스(Seoul International Manufacturing Technology Show, SIMTOS)' 전시회를 소개했다.

명실상부한 국내 최대 생산제조기술전문 전시회인 심토스는 2012년부터 출품품목이 다변화되면서 전시품이 전회대비 2014년 11.1%, 2016년 21.4% 등 매회 역대 최대규모를 경신하고 있다.

또한, 참관객이 원하고 필요로 하는 정보와 기술을 한자리에서 제공하기 때문에 2012년부터 2014년, 2016년 매회 총 참관객 수가 10만여 명에 달하고 있다.

내년 개최되는 'SIMTOS 2018'에서는 지난 2016년 전시회에서 전통적 기계가공 정보 공유에서 벗어나 생산제조 전반 트렌드 파악을 위한 참관객의 증가와 소프트웨어, 3D프린팅, 자동화 등 4차 산업혁명을 이끌 분야에 관심이 높은 참관객이 총 참관객의 약 35%임을 감안한 전시회로 운영된다.

기존 품목별 전문관제에서 탈피해 대륙별 전문관제 운영으로 변경해 대륙별 기술 트렌드와 시스템화된 제품 및 기술을 비교분석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고,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업들의 이해를 돕는 것은 물론 변화에 대응할 수 있도록 4차 산업혁명 특별관이 구성된다.

한편,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한 '2017 대한민국전시산업전(KOREA EXPO 2017)'은 국내외 전시산업 종사자들의 만남 및 교류의 장으로써, 전시주최자 및 전시장, 전시 인테리어 시공업체, 전시 서비스, 해외 에이전트, 홍보관, 특별관 등 전시 산업에 관련된 모든 것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 '2017 대한민국전시산업전'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내연기관의 완전연소를 도와주는 연소촉진장치 '에코플라즈마'로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한국희금은 지난 19일 이 제품의 유통을 담당할 별도 법인 설립을 마치고 본격적인 자동차 렌탈 사업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환경 문제가 국내외의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른 가운데 한 중소기업이 17년의 연구개발을 통해 만든 친환경 연소촉진장치가 뛰어난 성능으로 세계 각국에서 호응을 얻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한국기계산업진흥회는 '2017 대한민국전시산업전(2017 Korea Exhibition Industry Expo)'에 참가했다.
(주)아이쓰리는 '2017 대한민국발명특허대전(주최: 특허청, 주관: 한국발명진흥회)'에 참가해 고강도 원터치 철근 커플러를 선보였다.
미티어(Meteor)는 '2017 대한민국 스마트공항 전시회(Smart Airport Show Korea 2017)'에 참가해 열화상 카메라 및 열화상 CCTV 등을 소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