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블랑, 한국 라이프 스타일 반영한 클러치 & 백팩 출시

최상운 2017-12-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몽블랑(Montblanc)은 한국인의 라이프 스타일을 반영하여 한국만을 위해 '소프트 그레인 (Soft Grain)' 컬렉션의 한국 단독 제품 2종 – 클러치와 백팩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 두 제품은 가볍고 간편한 스타일을 선호하는 국내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을 반영하여 몽블랑 최초로 한국인을 위해 제작된 제품으로, 각 200개씩 한정 생산했다. 기존에는 블랙 컬러로만 출시되었으나 한국 시장을 위해 따뜻하고 부드러운 브라운 컬러를 적용하고 자연스러운 가죽의 질감을 느낄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소프트 그레인 브라운 클러치'는 제품 내부에는 휴대폰, 펜 등 소지품을 보관할 수 있는 주머니가 있어 깔끔한 수납을 선호하는 국내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 탈부착이 가능한 핸드 스트랩이 있어 휴대가 더욱 간편하고, 남녀노소 스타일링 연출이 가능해 선물용으로도 손색이 없다.

'소프트 그레인 브라운 백팩'은 소지품을 잘 정리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능을 갖추고 있다. 메인 수납공간은 패딩처리하여 랩탑을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고, 펜과 지퍼를 위한 포켓이 별도로 디자인되어 실용성을 한층 높였다.

몽블랑 관계자는 "몽블랑의 필기구, 시계 컬렉션과 더불어 특히 가죽 제품에 대한 인기가 국내서 뜨겁다"라며, "국내 고객을 위해 오직 한국에만 독점 출시해 더욱 특별한 몽블랑의 소프트 그레인 브라운 클러치와 백팩은 남녀노소 모두에게 어울려 연말 선물로 제격"이라고 전했다.

한국에서 단독으로 선보이는 브라운 컬러의 소프트 그레인 클러치와 백팩은 전국 몽블랑 국내 백화점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몽블랑은 트렌드에 빠르게 반응하고, 관심이 많은 한국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특별한 제품을 선보인다. 몽블랑은 유명 타투이스트 '난도'와의 협업을 통해 경복궁 및 창살무늬 등 한국적인 소재를 독특한 감각으로 해석하고 가죽에 타투를 새겨 단 하나뿐인 작품을 탄생시켰다. 12월 14일부터 25일까지 신세계백화점 영등포 매장에서 타투가 된 클러치, 백팩, 지갑이 전시될 예정이며, 12월 16일에는 타투이스트 '난도'가 직접 매장 내에서 가죽 제품에 타투를 하는 시연 및 워크샵도 진행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몽블랑(MONTBLANC)이 오는 19일(금)까지 개최되는 제 28회 국제 고급 시계 박람회(SIHH, Salon International de la Haute Horlogerie)에 참가해 클래식하고 세련된 디자인
아셀떡(ASHER, 대표 김명진)은 불을 피우지 않고, 냄비와 같은 조리기구가 없어도,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눈이 오나 비가 오나 바람이 불어도, 찬물만 부어 10여 분 만에 뜨겁게 끓여 먹을 수 있는 아웃도어 레저
뉴나가 이동식 아기 침대 '세나'의 프리미엄 버전 '세나에어'를 새롭게 론칭하고, GS몰과 신세계몰에서 동시 론칭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핀란드 공기청정기 프리미엄 브랜드 리파에어(LIFAair) 국내 판매원 ㈜앤나인(Nnine)에서는 외부 미세먼지를 4중필터로 막아주는 고품질 'LIFAair LM99 마스크'를 최근 국내 출시했다.
에이원은 '서울 베이비페어'에 참가해, 2018년 유모차, 카시트 등 신제품과 다양한 인기 유아용품의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