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PA, '스마트콘텐츠 테스트 플랫폼 지원사업' 성과 확대

이은실 2017-12-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윤종록, 이하 NIPA)은 스마트콘텐츠 개발사 80개사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스마트콘텐츠 테스트 플랫폼 지원사업' 선정 기업들의 성과가 확대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본 사업은 국내 중소 스마트콘텐츠 기업이 개발하는 제품의 품질을 향상시키고, 이용자 요구에 맞춰 적기에 출시할 수 있도록 업체별로 콘텐츠 분야에 맞게 도움을 주는 프로그램이다. 맞춤형 테스트 및 개발 컨설팅을 지원하는 개발 테스트 지원 분야와 온라인 서비스 기술을 지원하는 개발 인프라 지원 분야로 구성돼 있다.

2016년 사업성과에 힘입어 예년보다 2배 늘어난 총 80개사를 지원했던 올해에는 테스트 플랫폼을 지원받은 기업들의 성공적인 글로벌 시장 진출 성과가 잇따랐다. 볼트마이크로의 실시간 방송 앱 '카메라파이 라이브'는 인도네시아어, 독일어, 폴란드어의 3개 국어 번역을 진행한 현지화 테스트를 받았으며, 현재 전 세계 200여 개국에 매일 평균 만 사천여 건이 방송 중으로 최근 누적 다운로드 220만 건을 달성했다.  기능성, 호환성, 사용성 테스트를 지원받은 슈퍼어썸의 '헬로키티 프렌즈'는 출시 3개월만에 115만 다운로드를 기록하며 구글플레이 '2017 올해를 빛낸 게임'인디게임 부문에 선정됐다.

모바일 개인 의료비스 앱 '헬렌'을 서비스하는 휴먼스케이프는 기능성, 호환성 테스트를 지원받았다. 작년 매쉬업엔젤스에서 시드투자를 받은 이후, 최근 마젤란기술투자로부터 추가 투자를 받게 되면서 서비스 고도화 및 동남아 진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성공적인 시장진출을 위한 맞춤형 콘텐츠 테스트 지원사업인 만큼 국내 모바일 이용자들에게 잘 알려진 유명 기업들의 관심도 끌었다.

실제로 이번 사업에는 이미 대중들의 인기를 끌고 있는 유명 기업들도 대거 신청을 했다. 유명 부동산 종합 플랫폼인 '직방'과 '다방'을 비롯해 숙박 O2O(Online to Offline) 플랫폼 '야놀자'와 '여기어때' 등도 이번 사업에 지원하여 최종 선정됐다. 뿐만 아니라 4차 산업혁명의 주역으로 떠오른 VR/AR 콘텐츠와 게임, IoT, 이러닝, E-BOOK 등 다양한 분야의 유망 개발사들이 대거 참여해 콘텐츠 완성도를 높이는 것에 주력했다.

스마트콘텐츠센터에 위치한 스마트콘텐츠 테스트랩도 기업들에게 큰 인기이다. 스마트폰, 태블릿PC를 비롯해 VR기기, 영상 및 음향 편집기기 등 테스트환경을 제공하여 6개월 동안 약 800건이 넘는 높은 이용률을 보이고 있다. 본 사업을 주관하고 있는 신재식 NIPA 디지털콘텐츠사업본부 본부장은 "이번 사업에서 지원 받은 국내 많은 스마트콘텐츠 개발 기업들이 더 높은 경쟁력으로 국내·외에서 우수한 성과를 이뤄냈다"면서 "중요한 성장 계기를 확보한 유망 개발사들이 좋은 성과를 이뤄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한양대학교 창업지원단은 지난 24일 '베트남 진출 웨비나'를 성료했다고 밝혔다.
글로벌뿐만 아니라 국내 시장에서도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로보락(Roborock)' 브랜드는 업계 최초로 스테레오 카메라를 장착한 'S6 MaxV'를 출시하며 한 단계 더 진보된 로봇청소기를 선보였다.
라인코리아파트너스(대표이사 김태후)는 애프터서비스(A/S) 전문 모바일 플랫폼인 'AS의 달인'을 공식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창업진흥원(원장 김광현, 이하 창진원)과 국립암센터(원장 이은숙, 이하 암센터)는 코로나19에 따른 생활속 거리두기 운동에 동참하면서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창업 활성화와 국민보건 향상을 위해 24일 업무협약을 체결하
코로나19 사태로 어느 때보다 '건강관리'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특히 우리 몸의 70%를 차지하는 물은 건강관리의 기본이기 때문에 물의 품질을 꼼꼼히 따지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