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직영, 소비자가 중고차 팔 때 가장 중요한 포인트는?

최상운 2017-12-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국내 중고차 매매 전문기업 SK엔카직영(총괄대표 박성철)이 중고차를 판매한 경험이 있는 성인남녀 313명을 대상으로 '내 차 팔기'를 주제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먼저, 내 차를 팔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에 대한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57%가 '높은 가격'을 선택했다. 다음으로 '빠르고 신속한 처리'가 33%로 2위에 올랐으며 '친절한 서비스', '매입 전문 브랜드 인지도'가 각각 7%, 3%로 뒤를 이었다.

이는 지난 2015년 실시한 자체 설문조사에서 '빠르고 신속한 처리'가 38%로 1위, '높은 가격(29%)'이 2위를 차지한 것과 비교했을 때 가격에 대한 중요도가 30%p 가량 늘어난 결과다. '홈엔카 내차팔기' 서비스 관계자에 따르면 최근 몇 년 새 내 차의 가격을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는 방문 견적 서비스 및 관련 앱이 많아짐에 따라 소비자들이 내 차의 정확한 판매 가격에 대한 관심도 높아진 것으로 풀이된다.

다음으로 내 차의 판매시기를 묻는 질문에 '3~5년 운행 후'가 39%를 차지했다. 이어 '2~3년(20%)'과 '5~7년(17%)'이 근소한 차이로 뒤를 이었다.

이어 내 차를 팔 때 이용한 채널을 묻는 질문에는 '내 차 팔기 전문 서비스'로 견적을 의뢰하고 가격을 비교해 판다'고 응답한 비율이 48%를 차지했다. 뒤이어 '신차, 중고차 구매시 대차한다'는 응답이 21%를, '지인 및 동호회를 통해 직접 판다'는 18%를 차지하며 각각 2위, 3위에 올랐다.

일반적으로 새로운 차를 구매하는 동시에 타던 차를 넘기는 '대차' 방식을 선호하던 과거와 달리, 차를 사고파는 과정을 분리해 내 차의 판매 가격을 비교하거나 발품을 팔아 직접 파는 소비자가 많아진 것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다양한 채널을 이용해 내 차의 견적을 받아본 횟수는 2회(47%), 3회(28%), 1회(13%), 4회 이상(12%) 순으로, 소비자의 87%가 최소 2회 이상 견적을 비교해보는 것으로 나타났다.

SK엔카직영 최현석 직영사업부문장은 "중고차 시장에서 연말은 차를 사는 것보다 파는 소비자가 많은 시기로,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타던 차를 파는 방법과 고려사항에 대한 다양한 생각을 들어볼 수 있었다"라며 "최근에는 자동차와 관련한 보험이나 수리 이력 등 접근이 제한적이었던 정보에 대한 조회가 간편해졌고, 내 차를 팔 때도 가격 정보를 충분히 비교해 볼 수 있는 경로가 다양해진 만큼 향후 소비자들의 똑똑한 내 차 판매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차는 2012년 스노 드라이빙 스쿨 행사를 시작으로 매년 주제를 바꿔가며 체험형 이벤트를 선보였다. 올해까지 총 26회의 고객 행사에서 1만 1,320명의 고객이 참가해 쌍용차 브랜드를 알리는 데 큰 효과를 보고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자율주행차의 핵심 기술인 고정밀지도(HD Map) 개발을 위해 SK텔레콤(이하 SKT) 및 글로벌 지도 서비스 회사인 Here(히어)사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글로벌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G90의 출시를 기념해 제네시스 스튜디오에서 오는 31일까지 G90 특별 전시를 개최한다.
인피니티 코리아(대표: 강승원)는 자사의 콤팩트 사이즈 라인업 다양화를 위해 다이내믹 크로스오버 Q30 신규 모델을 출시하고, 이를 기념해 스페셜 에디션 30대를 한정 판매한다.
아토즈는 글로벌 미디어 AVING News(에이빙뉴스)가 주관하는 올해의 제품 시상식인 'VIP ASIA Awards 2018'에서 드론 솔루션 개발을 위한 키트로 드론 부문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오는 12월 5일(수) '제10회 MIK 2018 컨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