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Kwilt, 대용량 메모리 저장 가능한 홈 IoT 장치 'Kwilt Shoebox' 선봬

노웅래 2018-01-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Kwilt는  1월 7일(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8 Unveiled'에 참가해 대용량 메모리가 저장 되는 홈 Iot 장치 'Kwilt Shoebox'를 소개했다.

개인용 미디어 솔루션 혁신 업체인 Kwilt가 개발한 새로운 홈 IoT 장치 'Kwilt Shoebox'는 사용자가 저장 공간이 부족할 때 USB 드라이브와 메모리 스틱을 연결해 용량 확장이 가능하다.  이 제품은 클라우드, 소셜 및 가정용, 개인용 미디어 집계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며 업데이트된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통해 비디오 지원 및 전화 메모리 오프로드가 추가됐다.

Kwilt의 대표 Marc-Antoine Benglia는 "소비자는 스마트폰의 여유 공간을 확보하기 위해 파일을 삭제하지 않아도 되고 계속 증가하는 클라우드 스토리지의 월 사용료를 지불할 필요가 없다. 메모리를 집의 개인 장치로 쉽게 옮겨 놓고 언제 어디서나 액세스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판교 창업존 운영기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신현삼)는 지난 한 해 동안 판교 창업존 입주기업 40개사가 약 480억 원 규모의 투자 유치에 성공하는 등 가시적인 국내외 성과를 거뒀다고 21일 밝혔다.
㈜스프링클라우드(대표 송영기)와 경남도청(도지사 권한대행 하병필), 사천시(시장 권한대행 홍민희), 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본부장 박성길), CJ대한통운(대표 신영수)은 20일 경남도청 회의실에서 '4차 산업
AI 테크 스타트업 클레온은 이번 CES 2022가 첫 참가임에도 불구하고 혁신상을 2개 수상했고 유레카파크 내 3개의 부스를 제공받았다.
엔비디아(대표 젠슨 황)는 엔터프라이즈 AI용 소프트웨어 제품군을 통해 VM웨어 V스피어 위드 탄주에 대한 제작 지원 추가, 도미노 데이터 랩 엔터프라이즈 MLOps 소프트웨어 검증, 엔비디아 인증 시스템&채
레이저(Razer™)는 지난 1월 5일부터 7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2에 참가해 강력한 그래픽 카드, 더 빠른 DDR5 메모리 및 효율적인 차세대 프로세서를 특징으로 하는 레이저 블레이드(R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