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Kwilt, 대용량 메모리 저장 가능한 홈 IoT 장치 'Kwilt Shoebox' 선봬

노웅래 2018-01-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Kwilt는  1월 7일(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8 Unveiled'에 참가해 대용량 메모리가 저장 되는 홈 Iot 장치 'Kwilt Shoebox'를 소개했다.

개인용 미디어 솔루션 혁신 업체인 Kwilt가 개발한 새로운 홈 IoT 장치 'Kwilt Shoebox'는 사용자가 저장 공간이 부족할 때 USB 드라이브와 메모리 스틱을 연결해 용량 확장이 가능하다.  이 제품은 클라우드, 소셜 및 가정용, 개인용 미디어 집계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며 업데이트된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통해 비디오 지원 및 전화 메모리 오프로드가 추가됐다.

Kwilt의 대표 Marc-Antoine Benglia는 "소비자는 스마트폰의 여유 공간을 확보하기 위해 파일을 삭제하지 않아도 되고 계속 증가하는 클라우드 스토리지의 월 사용료를 지불할 필요가 없다. 메모리를 집의 개인 장치로 쉽게 옮겨 놓고 언제 어디서나 액세스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엘케이에스글로벌이 오는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9회 스마트 디바이스 쇼 2019 (이하, KITAS 2019)'에 참가해 소비자의 스마트폰으로 감지정보를 알려주는 무선보안기
장샤오바이 코리아(대표 임남식)이 오는 6월 20일(목)부터 22일(토)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서울 국제 주류 박람회에 참가해 순수하고 깔끔한 입맛의 충칭 고량주 "강소백"을 선보인다
창원의 기업과 생산되는 제품이 한자리 모인 '2019 창원 생산품 전시판매전'이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창원컨벤션센터(CECO) 제1전시장에서 다양한 부대행사, 참여행사와 함께 열렸다.
크레펀은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오는 6월 18일(화)부터 20일(목)까지 3일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열리는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19'에
사진영상장비 전문기업 세기P&C(대표 이봉훈)는 맨프로토의 새로운 비디오헤드 '나이트로텍 608 · 612'를 공개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