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Thirdeye, 스마트 안경 'X1' 선봬

노웅래 2018-01-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Thirdeye는 1월 7일(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8 Unveiled'에 참가해 스마트 안경 'X1'을 선보였다.

AR 안경 전문 업체 Thirdeye는 AR-software와 함께 최첨단 X1 스마트 안경을 엔터프라이즈, 교육 분야의 소비자에게 제공하고 있다. X1 스마트 안경을 착용하면 크게 세 가지 화면을 볼 수 있다. 화면 정면에는 전방의 모습을 볼 수 있으며 화면 왼쪽에는 다른 사람의 실시간 비디오 및 오디오를 시청할 수 있다. 또한 화면 오른쪽에는 사용자가 원하는 AR 데이터를 볼 수 있다.

X1 스마트 안경은 1280x720p 양안 디스플레이, GPS, 3 축 자이로 스코프, 3 축 가속도계, 3 축 나침반, BlueTooth, 2,400 mAh 배터리 등 뛰어난 기술을 가지고 있다. ThirdEye는 운영자가 X1 핸즈프리를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설계됐기 때문에 산업 센터, 대학 및 법 집행 기관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기업에서 사용 가능하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페이퍼 샷(Paper shoot)은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다양한 소재로 꾸밀 수 있는 DIY디지털 카메라 "페이퍼 샷(Pa
OLBRISH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기하학적 입체감을 모티브로 디자인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베스트 오브 더 베스트"를
메세 프랑크푸르트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 기간동안 참가 미디어들을 대상으로 "미디어 나이트"를 개최했다.
KROSNO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카림라쉬드가 디자인한 다이닝 컬렉션을 선보였다.
Reisenthel은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청바지 소재로 만든 캐주얼 바구니 "CARRYBAG"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