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티캠 브랜드 고프로, 5.2K 영상 촬영 가능한 '360도 VR 카메라' 출시

최상운 2018-01-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멀티캠 브랜드 고프로(GoPro)가 360도 VR카메라 퓨전을 출시한다.

퓨전은 5.2K30fps 동영상과 1800만화소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소형 VR 카메라다. 압도적인 고화질로 카메라 주변 모든 방향을 촬영할 뿐 아니라 4개의 마이크가 서라운드 사운드를 담아 영상과 음향을 완벽하게 즐길 수 있다. 앞뒤 두 개의 렌즈로 촬영한 영상은 자동으로 스티칭돼 실감나는 콘텐츠가 완성된다.

고프로는 휴대폰에서 간편하게 VR 영상을 편집할 수 있는 오버캡처 기능도 함께 공개했다. 고프로 앱에서 이용 가능한 이 기능으로 퓨전으로 촬영한 360도 영상에서 원하는 장면을 골라 평면 영상을 만들 수 있다. 화면을 축소해 구체형 이미지를 만드는 타이니 플래닛, 360도 영상을 길게 연결하는 파노플로우 등의 효과도 포함돼있다. 현재 iOS 기기에서 사용 가능하며, 추후 안드로이드 기기도 지원할 예정이다.

퓨전은 마치 짐벌을 사용하는 듯한 동영상 안정화 기능이 돋보인다. 수심 5M까지 방수 가능하며, 한국어 포함 10개국 언어 음성 제어 등도 포함돼 활용도가 높다. 퓨전 카메라, 퓨전 그립, 퓨전 케이스, 배터리, USB-C타입 케이블이 패키지로 구성되어 있으며, 국내 판매 가격은 89만 원이다.(*2월 중 배송 예정)

고프로 커뮤니케이션 총괄 릭 라커리(Rick Loughery)는 "퓨전과 오버캡처는 촬영이 이뤄지는 모든 순간을 기록하고, 이를 특별한 앵글로 구현하는 완벽히 새로운 스토리텔링 방식을 선사한다"라며, "고프로는 앞으로도 혁신적인 제품을 선보이며 많은 이들에게 놀라운 경험과 감동을 선사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퓨전은 뛰어난 디자인과 수준 높은 기술력을 인정받아 CES2018에서 디지털 이미징 부문 혁신상을 수상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Snowglobes는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360도 파노라마 영상 보여
태크녹스(대표 허영철)는 오는 4월 4일(수)부터 6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2018'에 참가해 각종 신뢰성 시험 장비 및 계측기기를 선보인다.
Bosch는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자동 주차 시스템 및 물류 트럭 관리
전자부품연구원(Korea Electronic Technology Institute, KETI)은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했다.
한국발명진흥회는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대한민국 우수 제품을 소개했다.
CES는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