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퀄컴(Qualcomm), 5G 기술 접목된 다양한 시스템 선봬

이은실 2018-01-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퀄컴(Qualcomm)은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5G 기술이 접목된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퀄컴은 5G 분야의 선두주자로, 5G를 통한 세상의 변화를 꿈꾸는 기업이다. 이번 CES에서는 Snapdragon x16 LTE를 적극적으로 소개했다. 모바일 플랫폼과 LTE 모뎀이 제공하는 향상된 속도, 효율성, 전력 및 연결성을 보여준다. 때문에 차량 내에서 LTE 급으로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다. 또한, 빛처럼 빠른 비디오 및 오디오 스트리밍 속도에서 가상 및 증강 현실 탐색, 사용자 경험을 개인화할 수 있는 기계 학습 기능, 강력한 처리 성능, 획기적인 배터리 효율성 및 뛰어난 연결성의 모바일 플랫폼이 혁신적인 사용자 경험을 선사한다. 이뿐 아니라 퀄컴은 무선 자동차 전기충전장치인 'Qualcomm Halo'과 차량 내 시스템을 5G 속도로 운영할 수 있는 'Qualcomm Halo' 시스템에 대해서도 소개했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엑타코(ECTACO)는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2018년형 엑타코 무한선풍기를 선보였다.
국내 유일의 사진영상 전문 전시회인 '제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이 4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벤큐는 4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전문가용 모니터를 선보였다.
현대포멕스는 4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라이트패드를 선보였다.
모델 김나영은 4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건강미 넘치는 실루엣을 뽐냈다.
대한민국의 미래 Made in Korea & 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