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퀄컴(Qualcomm), 5G 기술 접목된 다양한 시스템 선봬

이은실 2018-01-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퀄컴(Qualcomm)은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5G 기술이 접목된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퀄컴은 5G 분야의 선두주자로, 5G를 통한 세상의 변화를 꿈꾸는 기업이다. 이번 CES에서는 Snapdragon x16 LTE를 적극적으로 소개했다. 모바일 플랫폼과 LTE 모뎀이 제공하는 향상된 속도, 효율성, 전력 및 연결성을 보여준다. 때문에 차량 내에서 LTE 급으로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다. 또한, 빛처럼 빠른 비디오 및 오디오 스트리밍 속도에서 가상 및 증강 현실 탐색, 사용자 경험을 개인화할 수 있는 기계 학습 기능, 강력한 처리 성능, 획기적인 배터리 효율성 및 뛰어난 연결성의 모바일 플랫폼이 혁신적인 사용자 경험을 선사한다. 이뿐 아니라 퀄컴은 무선 자동차 전기충전장치인 'Qualcomm Halo'과 차량 내 시스템을 5G 속도로 운영할 수 있는 'Qualcomm Halo' 시스템에 대해서도 소개했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신용보증기금은 오는 10월 31일(수)부터 11월 2일(금)까지 3일간 일산 KINTEX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제5회 국제철강 및 비철금속산업전(SMK2018)'에 참가해 중소기업 거래의 안정성 보장하는 매출채권보
팝조이(주)가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카툰네트워크 아레나는 지난 4개월간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뉴질랜드 그리고 한국에서의 매치메이킹, 밸런스 등의 소프트론칭 테스트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10월 19일 아시아-태평양 전지
한국클라리티는 10월 19일(금)부터 21일(일)까지 부산 벡스코(BEXCO)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 Busan 2018'에 참가해 황반변성 예방 관련 인식 개선에 나섰다. 더불어, 황반색소 검사기 'MP
매직큐브(대표 김달호)은 오는 10월 24일(수)부터 27일(토)까지 고양시 킨텍스(KINTEX) 제 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8G-FAIR KOREA(대한민국우수상품전시회)'에 참가해 신제품 '라임튜브 with
엔에프는 10월 19일(금)부터 21일(일)까지 부산 벡스코(BEXCO)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 Busan 2018'에 참가해 '옥시스파 스탠다드'를 소개했다. 
Polymaker는 10월 16일(화)부터 18일(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