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소니(SONY), 분위기 연출에 뛰어난 프로젝터 'LSPX-A1' 소개

이은실 2018-01-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소니(SONY)는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분위기 연출에 뛰어난 프로젝터 'LSPX-A1'을 소개했다.

'LSPX-A1'는 분위기 있는 소리와 그림으로 변화된 공간을 제공한다. 자신이 있는 공간을 누구라도 감각적으로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해당 제품은 디자인이 세련돼 집 안 다른 가구와도 조화를 이룬다. 대형 스크린으로 구성돼 있으며 높은 기술력으로 인해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높은 몰입도를 불러일으킨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엑타코(ECTACO)는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2018년형 엑타코 무한선풍기를 선보였다.
국내 유일의 사진영상 전문 전시회인 '제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이 4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벤큐는 4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전문가용 모니터를 선보였다.
현대포멕스는 4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라이트패드를 선보였다.
모델 김나영은 4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건강미 넘치는 실루엣을 뽐냈다.
대한민국의 미래 Made in Korea & 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