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Iot 기술 접목한 대화형 애완동물 지킴이 '러붐(Lovoom)'

신명진 2018-01-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러붐(Lovoom, 대표 홍영준)은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세계 최대 컨슈머 테크놀로지 전시회인 'CES 2018'에 참가해 모바일 펫시터(pet-sitter) 'Lovoom T10'과 'Lovoom T20'를 선보였다.

이 제품은 항상 애완 동물과 함께 할 수 있기를 바라지만 그렇지 못하는 상황에 차선책을 제공하는 제품이다. 원격지에서도 애완 동물을 지켜보고 놀 수 있는 양방향 커뮤니케이션 방식을 채택하고 있다.

이 회사 홍영준 대표는 "Lovoom은 음식을 던지는 방법과 장소를 정확히 제어하는 대화형 애완 동물 동반자로 애완동물에게 항상 주의를 기울이고 관심을 가질 수 있게 해주는 유일한 제품이다."라며 "Lovoom을 통해 애완동물과 상호 작용을 만들고 싶었다. 떨어져 있어야 할 때조차도 애완 동물과 교감을 유지할 수 있도록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러붐의 신제품 'Lovoom T10'과 'Lovoom T20'은 먹이를 60도 각도로 부드럽게 위로 던져주어 목표로 정해진 위치에 먹이가 떨어질 수 있도록 설계했다. 좌우의 회전(+90/-90) 기능과 먹이를 던져주는 강약도 조절이 가능해 카메라로 애완동물의 위치를 확인할 수 있으며 어느 방향이든 애완동물에게 먹이를 던져 줄 수 있다.

이 제품은 와이파이 및 블루투스를 통해 개인 스마트폰을 제품에 연결해 조정할 수 있다. 그리고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동영상 및 사진 촬영도 가능하고 SNS를 통해 다른 이들과 즉시 공유할 수도 있다. 특히 양방향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2 ways 오디오 기능이 탑재되어 애완동물과 음성 교감이 가능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별도로 제공되는 IR리모컨트롤러를 사용하면 휴대전화가 없거나, 스마트폰이 아닌 경우에도 더 손쉽게 접속 없이 조정이 가능하다. IR리모컨트롤러는 스마트폰 사용이 익숙하지 않거나 와이파이나 블루투스에 접속이 열악한 환경에 있는 소비자들을 위해 쉬운 작동 버튼으로 조정을 가능하게 한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테크 및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에이빙뉴스(AVING NEWS)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하고 있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전자/가전 기사

안마의자 최강할인 유통채널 힐링존은 프리미엄 안마의자 리퍼 제품을 파격 할인가에 선보이는 '리퍼 모음전'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중대형 삼각대와 프리미엄 필터로 잘 알려진 벤로코리아는 독일의 사진 영상 액세서리 브랜드인 헤넬(Hähnel)과 공식 디스트리뷰터 계약을 체결하고 헤넬의 대표상품인 신개념 카메라 배터리 충전 시스템 ProCUBE2(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주최하고 한국스마트홈산업협회가 후원하는 '2018 스마트 헬스케어 컨퍼런스'가 10월 28일(월) 코엑스 그랜드 볼룸에서 개최된다.
착한가격 안마의자 브랜드 웰모아(Wellmoa)에서 공간의 활용성과 실용성을 모두 높인 49만원 미니 안마의자 '트윈(HCW-5000)'을 출시했다.
대한민국 사진영상장비 대표기업 세기피앤씨는 최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당종합사회복지관에서 나눔의 문화를 함께 만드는 '세기 플리마켓'과 가족사진 재능기부 활동인 '행복사진관'을 진행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