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중국형 마이티 '셩투' 1,000대 공급 계약 체결

최상운 2018-01-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가 중국 항저우(杭州) 소재 대형 택배업체와 중국 전략형 마이티 모델인 '셩투(盛图)' 1,000대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셩투는 중국 현지 생산/판매법인인 '쓰촨현대(四川現代)'에서 작년 9월부터 판매 개시한 중국 시장 맞춤형 상품이다.

이번에 구매계약을 체결한 중국 택배회사 '쑤통콰이위안(苏通快远)'은 중국 저장성(浙江省) 항저우시에 본사를 두고 전국 1천여 개의 가맹 네트워크를 운영 중인 대형 물류업체로, 현재 물류 차량 3천대 이상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에 체결된 계약 물량은 쑤퉁콰이위안의 2018년 구매계획 신차 1,500대 중 3분의 2에 해당하는 1,000대로, 쓰촨현대가 출범 후 기록한 가장 큰 대량 구매 계약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계약을 통해 중국 내 대형 법인 수요처 관리를 더욱 강화하고 항저우 외 기타 지역 공략에도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 올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현지 맞춤형 상품 개발과 대형 법인 공략을 통해 현대자동차 상용차의 중국시장 판매를 계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높은 상품성과 품질을 앞세워 지난해 ▲인도네시아에 대형트럭 엑시언트 500대 ▲투르크메니스탄에 대형버스 에어로시티 500대 ▲미얀마에 중형버스 카운티 200대 ▲사우디 제다 지방자치정부에 중대형 트럭 200대 ▲사우디 플리트 업체에 중형트럭 마이티 160대 ▲모로코 버스업체에 중형버스 카운티 100대 ▲투르크메니스탄 교통부에 대형트럭 엑시언트 100대 등 연이어 대량 공급계약을 체결한바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오는 7월 15일 영종도에 위치한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올해 첫 '뉴 3시리즈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데이(#THE3DAY)'를 개최한다.
롤스로이스모터카가 전 세계 단 50대뿐인 '레이스 크립토스 컬렉션 (Wraith Kryptos Collection)'을 공개했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Automobili Lamborghini)는 19대만 제작되는 한정판 오픈 탑 하이브리드 슈퍼스포츠카인 람보르기니 시안 로드스터(Lamborghini Sián Roadster)를 공개한다고 밝혔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오는 7월 25일 디자인 SUV XM3의 해외 수출 선적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폭스바겐 부산/경남 지역 공식딜러 유카로오토모빌(대표:한호종)은 지난 2017년 오픈한 울산 서비스센터를 울산광역시 남구 삼산동 정동사거리로 이전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