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지스톤, 2018 평창 올림픽 지원 준비 마쳐... '블리작' 겨울 타이어 공급

최상운 2018-01-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브리지스톤(Bridgestone)이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지원 준비를 마쳤다.

월드와이드 올림픽 파트너社로 첫 동계 올림픽을 지원하는 브리지스톤은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차량에 겨울용 타이어를 제공하고 평창에서 경기를 펼치게 될 올림픽 및 패럴림픽 참가 선수들을 지원한다. 이와 함께, 브리지스톤은 올림픽 가치와 유산이 세대를 넘어 지속될 수 있도록 2018 평창 교육프로그램 파트너십을 체결, 국내에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올림픽 방문객 및 팬들과 "너의 꿈을 쫓아라(Chase your Dream)"는 올림픽 핵심 메시지를 전파할 예정이다.

아사히코 니시야마(Asahiko Nishiyama) 브리지스톤 부사장은, "2018 평창 동계 올림픽을 준비하면서, 올림픽 운동(the Olympic Movement) 및 전세계 최고 선수들과 사람들이 움직이고, 생활하고, 일하고 노는 방식을 개선시키기 위한 브리지스톤의 노력을 보여줄 수 있게 돼 자랑스럽다"며, "이번 대회는 브리지스톤 브랜드를 국제무대에서 한층 더 강화 시켜줄 자리가 될 것이다. 브리지스톤의 고성능 제품, 서비스 및 한국 내 사업 성장에 대해 보여줄 수 있어 기쁘며, 전세계 14만 3,000명 브리지스톤 직원들이 끝까지 자신의 꿈을 쫓을 수 있도록 힘을 실어주는 메시지를 공유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브리지스톤은 '블리작(Blizzak)' 겨울용 타이어를 모든 국제올림픽위원회(IOC) 공식 차량에 공급할 예정이다. 발포 고무를 사용한 브리지스톤 '블리작' 겨울용 타이어는 온도가 떨어져도 유연함을 유지하고 눈길, 빙판길 그리고 눈이 녹은 길에서도 우수한 마찰력을 제공, 올림픽 관계 차량들이 안전하게 목적지까지 갈 수 있도록 도와줄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혼다코리아(대표이사 정우영)는 혼다의 차세대 CB 시리즈 '네오 스포츠 카페(Neo Sports Café)'의 미들급 스포츠 네이키드 모터사이클 2019년형 CB650R의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토요타 가주 레이싱 월드 랠리팀(TOYOTA GAZOO Racing World Rally Team)이 지난 17일 스웨덴에서 열린 2019년 FIA 월드 랠리 챔피언십(WRC) 2차전에서 우승을 달성했다.
팅크웨어㈜(Thinkware, 대표 이흥복)가 고성능 차량용 공기청정기 '아이나비 블루 벤트(BLUE VENT) ACP-1000'을 지난 19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렉서스 코리아가 2019년식 LS의 출시를 기념하며 렉서스 프리미엄 멤버십(Lexus Premium Membership)내에 'LS 리워드 프로그램(LS Reward Program)'을 새롭게 선보였다고.
국내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가 지난해 차 맞교환 이용 고객의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지난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