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뉴나, '베페 베이비페어'서 2018년형 프리미엄 아기침대 '세나 에어' 선보여

신두영 2018-02-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네덜란드 유아용품 브랜드 뉴나(Nuna)는 8일부터 11일까지 나흘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33회 베페 베이비페어'에 참가해 2018년형 프리미엄 아기침대 '세나 에어'를 선보였다.

뉴나의 프리미엄 아기 침대 '세나 에어'는 오리지널 '세나'와 같이 신생아부터 15kg까지 사용할 수 있다. 특히 공간활용을 극대화 할 수 있는 '이지 폴딩 시스템'을 적용해 원하는 장소로 간편하게 이동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견고하고 가벼운 알루미늄 프레임이 독특한 지그재그 구조로 접었을 경우 슬림하게 보관할 수 있으며, 함께 제공되는 전용 트래블백에 넣어 쉽게 이동할 수 있어 휴대성도 높다.

또한 사용 중 온도변화가 잦은 아이 땀과 이물질 등이 매트리스 부분에 묻었을 때 쉽고 간편한 세탁이 가능하도록 '이지-워시' 매트리스를 적용해, 손 세탁과 세탁기를 통한 기계 세탁 시에도 높은 내구성을 갖췄다. 더불어 아토피 등 피부 질환으로부터 아이를 보호할 수 있는 '오가닉 코튼' 소재를 매트리스 시트에 적용했다.

세나 에어는 패딩 처리된 모서리는 아이 손가락이 끼는 것을 방지하는 '안전성'과 네덜란드 감성을 반영한 감각적인 '디자인', 세련된 '컬러감'을 갖추었으며, '신생아 요람', '아기 침대', '놀이공간'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이 가능하다.

이번 코엑스 베페 베이비페어 기간 뉴나 부스에 전시된 프리미엄 아기침대 '세나 에어'를 영상을 통해 자세히 알아보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조이는 '제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2019년 새롭게 론칭한 디럭스 유모차 '크롬 DLX'를 선보였다.
뉴나가 '제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2019년 새롭게 선보이는 디럭스 유모차 '데미 그로우'를 선보였다.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호텔플렉스(hotel-plex) 서울드래곤시티는 당일 수확한 신선한 국내산 딸기로 만든 '디저트 뷔페'를 즐기며 카메라 어플인 '그랩픽(Grabpic)'으로 사진을 찍으면 인화된 사진을 집까지 배
에이원이 '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올해 출시한 신제품을 비롯한 인기상품들을 대거 선보인다.
종합건강검진기관 한국의학연구소(KMI. 이사장 김순이)가 2018년 건강검진 수검자 총 99만 7,655명, 종합검진 54만 4,381명 중 1,629건의 암이 조기에 발견됐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