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틀리모터스코리아, SUV '벤테이가' 국내 누적 판매량 100대 돌파!

최상운 2018-02-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벤틀리모터스코리아는 자사의 첫 번째 SUV 모델인 벤테이가 국내 누적 판매량이 100대를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

럭셔리와 강력하면서도 여유로운 성능, 그리고 일상생활에서의 완벽한 실용성까지 갖춘 벤틀리 벤테이가의 누적 판매량 100대 돌파는 2017년 4월 고객 인도를 개시한 이후 10개월 만에, 12기통 엔진 단일 모델로만 달성됐다.

누적판매량 100대 돌파를 통해 벤틀리 벤테이가는 고급 럭셔리 SUV 시장에서 독보적인 리더임을 입증했다.

이와 함께 벤틀리모터스코리아는 벤틀리 고객만이 누릴 수 있는 특별한 오더-메이드 시스템인 뮬리너 서비스를 더욱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코치빌더(Coach Builder, 과거 수작업을 통해 귀족들을 위한 고급 마차를 주문 생산하던 장인)의 전통을 철저히 계승하고 있는 벤틀리 뮬리너 서비스는 장인정신과 벤틀리 만의 전통을 바탕으로 비스포크 방식으로 제작되며, 전세계에서 단 한대뿐인 나만의 벤틀리를 원하는 고객층으로부터 인기를 모으고 있다. 한국에서도 지난 2017년 영국 본사의 뮬리너 전문가를 초청해 '뮬리너 커미셔닝' 이벤트를 개최했으며, 고객층을 점차 확대해나가고 있다.

벤테이가는 지구상에서 가장 빠르고, 가장 강력하며, 가장 럭셔리한 SUV로 개발된 벤틀리의 4번째 모델로, 럭셔리 SUV 시장을 새롭게 정의한 모델이기도 하다. 강력한 12 기통엔진은 강력한 파워와 토크를 제공하면서도 높은 연료 효율성과 정교한 성능까지 두루 갖췄다. 최고 출력 608 마력(447 kW)과 91.8kg.m(900 Nm)의 최대토크로 100 km/h까지 도달 시간 4.1초, 301 km/h의 최고 속도를 자랑한다. 또한 벤틀리 장인들의 섬세한 수작업으로 제작되고, 어떤 환경에서도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는 첨단기술이 더해져 진정한 벤틀리의 드라이빙 경험을 제공하는 특별한 SUV로 탄생되어 한국뿐만 아니라 전세계 시장에서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는 레브와 상호협력을 위한 전략적 투자를 단행하고 인도 공유경제 시장에 진출하는 교두보를 마련한다고 20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지난 8월 19일 0시 기준으로 리콜대상 차량 약 106,000대 중 약100,000대가 안전진단을 완료했고, 약 4,300대가 예약 대기 중으로 총 104,300대가 안정권에 있다고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는 2018년 임금 및 단체 협약(이하 임.단협) 합의안 대한 조인식을 갖고 경영정상화를 위한 노사간 협력을 다졌다고 20일 밝혔다.
제네시스 브랜드가 전세계로 향하는 관문인 인천국제공항 제 1터미널 3층 체크인 카운터 F인근에 체험형 콘텐츠를 확충한 고객 소통형 전시장 '인천공항 제네시스 전시존'을 새단장하고 17일부터 운영에 나섰다.
2018 FIA WTCR 컵(2018 FIA World Touring Car Cup)의 간판 스타 드라이버 가브리엘 타퀴니(Gabriele Tarquini)가 오는 8월 25일~26일 전라남도 영암에서 열리는 TC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