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모닝, 2018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 '모닝 챌린지레이스' 데뷔

최상운 2018-02-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아자동차㈜는 오는 4월 개막하는 '2018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Korea Speed Festival)'에 '모닝 챌린지레이스'가 새롭게 추가 운영된다고 12일 밝혔다.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Korea Speed Festival, 이하 KSF)'은 전문 드라이버를 꿈꾸는 국내·외 아마추어 드라이버들에게 원메이크 레이스 등 다양한 참여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국내 모터스포츠 저변 확대에 앞장서고 있는 국내 대표 아마추어 모터스포츠 대회다.

기아차는 그 동안 누구나 부담 없이 출전할 수 있는 경차급 레이스에 대한 드라이버들의 요구가 끊이지 않아 온 점을 감안, KSF와의 협의를 거쳐 이번 2018 KSF 부터 '모닝 챌린지레이스'를 새롭게 추가했다.

'모닝 챌린지레이스'는 1.0 가솔린 MPI 엔진과 수동변속기를 동일하게 장착한 모닝 차량만 참가하는 '원메이크 레이스' 형태로 진행되며, 오는 4월 공식 연습을 시작으로 10월까지 총 5개 라운드를 거쳐 최종 우승자를 가린다.

기아차는 이번 '모닝 챌린지레이스' 신설을 기념하고 많은 아마추어 드라이버들의 참가를 도모하기 위해, 2월 중순 경에 진행될 KSF의 참가자 모집에 지원한 드라이버 중 선착순 40명에게 차량가의 30% 할인 혜택을 제공하여 국내 레이스 중 가장 저렴한 비용으로 즐길 수 있는 클래스가 될 전망이다.

아울러 차량에는 일반도로에서 주행할 수 있는 수준의 레이스 튜닝이 적용돼 차량을 일상생활에서도 활용할 수 있어, 모터스포츠 입문을 꿈꾸는 사람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아차는 이번 '모닝 챌린지레이스' 신설을 통해 모닝의 우수한 상품성, 안전성을 널리 알리는 동시에 경차급 레이싱을 통한 모터스포츠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저비용 고효율 레이스를 희망하는 기존 드라이버뿐만 아니라 모터스포츠 입문 희망자까지 넓은 선수층을 확보함으로써 대한민국 모터스포츠 저변 확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올해부터 새롭게 시작되는 '모닝 챌린지레이스'가 아마추어 드라이버들에게 새로운 활력소가 되길 희망한다"라며 "앞으로도 기아차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국내 모터스포츠 시장 저변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아차는 대회 기간 중 ▲기아차 고객이면 누구나 자유롭게 서킷을 주행할 수 있는 '트랙 데이(Track Day)' 운영 ▲고객들에게 서킷 체험, 시승 등의 기회를 제공하는 '고객 초청 프로모션' 등 다양한 마케팅도 전개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수입자동차협회(회장 정재희)는 지난 22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두가헌에서 KAIDA 자동차산업 인재육성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국내 3개 자동차공학 대학원(국민대, 연세대, 한양대) 대학원생 5명에게 장학금을 전달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 참가하는 새 클래스, BMW M Class의 대회규정이 확정됐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주)는 국내 판매 15주년을 맞이하여 지난 21일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출고 센터에서 국내 판매 10,000호차 출고를 축하하는 출고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미국 완성차 업체인 FCA (피아트 크라이슬러 오토모빌스) US LLC의 '올 뉴 2019 램 1500' 차량에 신차용 타이어(OE)를 공급한다고 23일 밝혔다.
캐딜락(Cadillac)이 한층 업그레이드된 2018 에스컬레이드 판매에 맞춰 에스컬레이드 광고모델 다니엘 헤니와의 새로운 광고 캠페인을 공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