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전국 6개 사회복지기관에 '벤츠' 차량 기증

최상운 2018-02-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지난 12일 메르세데스-벤츠 B-클래스 차량 총 6대를 전국 6개의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전달하는 기증식을 가졌다.

메르세데스-벤츠 청담 전시장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의장(메르세데스-벤츠 대표이사 사장),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 박두준 상임이사 등 관계자 및 차량을 기증받는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 담당자 총 40여 명이 함께 자리했다.

이번 차량 기증은 메르세데스-벤츠 사회 공헌 활동 중 하나인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Mercedes-Benz All Together)'의 일환으로, 장애인들의 이동 편의성뿐만 아니라 사회, 문화 활동 및 의료 접근성을 증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본 기증식에서 차량이 전달된 기관은 느티나무 경상남도장애인부모회 김해시지부, 순천시장애인종합 복지관, 안성 한길학교, 인천광명원, 밀알재활원, 충북혜능보육원 등 총 6곳이다. 그동안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를 비롯한 다임러 계열사 및 11개 공식 딜러사는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를 통해 봉사 활동에 참여하며 차량 지원의 필요성을 인지했고, 이를 계기로 지난 2016년 차량 기증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와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은 이들 시설의 차량 보유 현황, 기관 이용 인원 및 직원 수, 기관의 차량 이용 방안 등을 공정히 심사해 선정했다.

기관에 전달된 메르세데스-벤츠 B 200d는 각종 안전 및 편의 사양뿐만 아니라 16.5 km/l의 복합연비 등으로 기존 수혜기관들로부터 높은 효용성을 인정받았다. 또한 종합 보험료 및 메르세데스-벤츠 유상 서비스 약정 상품인 '컴팩트플러스(CompactPlus) 패키지'를 추가 지원해 해당 복지 기관의 유지 부담을 덜 예정이다. 수혜 기관은  '컴팩트플러스 패키지'를 통해 향후 3년간 정기점검 및 소모성 부품 교환 등의 차량 유지 및 관리 서비스를 무상으로 받을 수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의장은 "오늘 전달한 차량들이 위급한 의료 지원이 필요한 장애인과 등하교 지원이 필요한 아동들의 든든한 발이 되어주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한국 사회 일원으로서 소외된 이웃들의 이야기에 귀 기울이고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지난 7월 화재 사건 이후 잠잠했던 BMW 모델의 중고차 가격이 국토부 운행중지 검토발표 후 약 14.3%(BMW 520d) 하락했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는 인도 경영대학원생들을 평택공장에 초청해 한국-인도 산업 간 교류의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캐딜락코리아(대표이사 김영식)는 플래그십 세단, 캐딜락 CT6의 광고모델로 배우 류준열을 선정하고 새로운 광고 캠페인을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대표 백정현)는 랜드로버 설립 70주년을 맞아 '네버 스탑 디스커버링(Never Stop Discovering)'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아우디 코리아(대표 세드릭 주흐넬)는 아우디를 더욱 손쉽게 경험할 수 있도록 차량 정보와 다양한 혜택을 담은 애플리케이션 '플레이 아우디(Play Audi)'를 출시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