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경차급 연비 갖춘 준중형 세단 '올 뉴 K3' 공개.... 오는 27일 출시

최상운 2018-02-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아자동차는 13일(화) 워커힐 호텔(서울 광장동 소재)에서 올 뉴 K3의 보도발표회를 갖고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올 뉴 K3는 2012년 1세대 모델 출시 이후 6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2세대 풀 체인지 모델로 '업스케일 다이내믹 세단'을 목표로 개발됐다.

올 뉴 K3는 ▲15.2km/ℓ 경차급 연비 ▲볼륨감 있고 다이나믹한 외관 ▲넓고 편안한 실내 ▲동급 최고 수준의 안전 및 편의사양 적용을 통해 준중형 세단을 넘어서는 제품 경쟁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는 지난 5년여 기간 동안 ▲실 연비 개선 ▲실용 성능 향상 ▲배출 가스 저감 등을 목표로 차세대 파워트레인 '스마트스트림(SmartStream)' 개발 프로젝트를 추진해왔다.

올 뉴 K3는 기아차 최초로 적용한 '스마트스트림 G1.6' 가솔린 엔진 및 '스마트스트림 IVT(Intelligent Variable Transmission)' 변속기의 최적 조합을 통해 15.2km/ℓ(15인치 타이어 기준)의 경차급 연비를 인증 받았다. 이는 기존 K3 모델 대비 약 10% 이상 개선된 수치다.

기아차는 올 뉴 K3 사전계약과 함께 다양한 고객이벤트를 진행한다.

우선 올 뉴 K3 사전계약 고객 100명을 추첨해 '드라이브와이즈 무상 장착 이벤트'를 실시한다. (4월 30일 출고 限)

출고 고객 선착순 2만명을 대상으로 엔진 및 동력전달 부품 보증기간을 기존 5년 10만km에서 10년 10만km로 5년 연장해주는 '스마트스트림 더블 개런티'와 차량 외부 손상(차체 / 사이드미러 / 범퍼 파손 등)에 대해 100만 원 한도 내에서 수리비용을 지원하는 '스타일 개런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한 20만원 상당의 사은품(여행용 캐리어 / 블루투스 헤드셋 / 세차용품 중 택1)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5월 31일 출고 限)

박한우 사장은 "준중형 세단 이상의 상품성을 지닌 올 뉴 K3가 고객가치증대를 위한 패러다임의 변화를 리드할 뿐만 아니라 나아가 자동차 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말했다.

올 뉴 K3의 판매 가격은 ▲트렌디 1,590만 원~1,610만 원 ▲럭셔리 1,810만 원~1,830만 원 ▲프레스티지 2,030만 원~2,050만 원 ▲노블레스 2,220만 원~2,240만 원 범위 내에서 각각 책정될 예정이다.

한편, 기아차는 13일부터 전국 기아자동차 영업점을 통해 올 뉴 K3의 사전계약을 받으며 오는 27일 공식 출시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는 1월 16일 이사회를 개최하고 대주주인 마힌드라&마힌드라 그룹(이하 마힌드라)을 대상으로 500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실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동남아시아 최대 차량 호출 서비스(Car Hailing) 기업 그랩(Grab)이 최근 코나EV를 활용한 카헤일링 시범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주)가 설 명절을 맞아 총 250대의 귀성 차량을 설 연휴 기간 동안 무상 대여해주는 '설 명절 7박 8일 렌탈 시승 이벤트'를 실시한다.
SK엔카 직영 중고차몰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인기 SUV 모델을 대상으로 12월의 매물 조회수, 평균판매기간, 시세변동폭 등을 조사한 결과 국산차 부문에서는 현대 투싼, 수입차 부문에서는 BMW X5 모델이
지프(Jeep)는 충청남도 천안시에 '천안 지프 전용 전시장'을 새롭게 오픈한다고 16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