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경차급 연비 갖춘 준중형 세단 '올 뉴 K3' 공개.... 오는 27일 출시

최상운 2018-02-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아자동차는 13일(화) 워커힐 호텔(서울 광장동 소재)에서 올 뉴 K3의 보도발표회를 갖고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올 뉴 K3는 2012년 1세대 모델 출시 이후 6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2세대 풀 체인지 모델로 '업스케일 다이내믹 세단'을 목표로 개발됐다.

올 뉴 K3는 ▲15.2km/ℓ 경차급 연비 ▲볼륨감 있고 다이나믹한 외관 ▲넓고 편안한 실내 ▲동급 최고 수준의 안전 및 편의사양 적용을 통해 준중형 세단을 넘어서는 제품 경쟁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는 지난 5년여 기간 동안 ▲실 연비 개선 ▲실용 성능 향상 ▲배출 가스 저감 등을 목표로 차세대 파워트레인 '스마트스트림(SmartStream)' 개발 프로젝트를 추진해왔다.

올 뉴 K3는 기아차 최초로 적용한 '스마트스트림 G1.6' 가솔린 엔진 및 '스마트스트림 IVT(Intelligent Variable Transmission)' 변속기의 최적 조합을 통해 15.2km/ℓ(15인치 타이어 기준)의 경차급 연비를 인증 받았다. 이는 기존 K3 모델 대비 약 10% 이상 개선된 수치다.

기아차는 올 뉴 K3 사전계약과 함께 다양한 고객이벤트를 진행한다.

우선 올 뉴 K3 사전계약 고객 100명을 추첨해 '드라이브와이즈 무상 장착 이벤트'를 실시한다. (4월 30일 출고 限)

출고 고객 선착순 2만명을 대상으로 엔진 및 동력전달 부품 보증기간을 기존 5년 10만km에서 10년 10만km로 5년 연장해주는 '스마트스트림 더블 개런티'와 차량 외부 손상(차체 / 사이드미러 / 범퍼 파손 등)에 대해 100만 원 한도 내에서 수리비용을 지원하는 '스타일 개런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한 20만원 상당의 사은품(여행용 캐리어 / 블루투스 헤드셋 / 세차용품 중 택1)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5월 31일 출고 限)

박한우 사장은 "준중형 세단 이상의 상품성을 지닌 올 뉴 K3가 고객가치증대를 위한 패러다임의 변화를 리드할 뿐만 아니라 나아가 자동차 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말했다.

올 뉴 K3의 판매 가격은 ▲트렌디 1,590만 원~1,610만 원 ▲럭셔리 1,810만 원~1,830만 원 ▲프레스티지 2,030만 원~2,050만 원 ▲노블레스 2,220만 원~2,240만 원 범위 내에서 각각 책정될 예정이다.

한편, 기아차는 13일부터 전국 기아자동차 영업점을 통해 올 뉴 K3의 사전계약을 받으며 오는 27일 공식 출시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수입자동차협회(회장 정재희)는 지난 22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두가헌에서 KAIDA 자동차산업 인재육성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국내 3개 자동차공학 대학원(국민대, 연세대, 한양대) 대학원생 5명에게 장학금을 전달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 참가하는 새 클래스, BMW M Class의 대회규정이 확정됐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주)는 국내 판매 15주년을 맞이하여 지난 21일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출고 센터에서 국내 판매 10,000호차 출고를 축하하는 출고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미국 완성차 업체인 FCA (피아트 크라이슬러 오토모빌스) US LLC의 '올 뉴 2019 램 1500' 차량에 신차용 타이어(OE)를 공급한다고 23일 밝혔다.
캐딜락(Cadillac)이 한층 업그레이드된 2018 에스컬레이드 판매에 맞춰 에스컬레이드 광고모델 다니엘 헤니와의 새로운 광고 캠페인을 공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