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2018] 에너자이저(Energizer), 수명 오래 가는 'Power Max P16K Pro' 휴대폰 선봬

이은실 2018-02-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에너자이저(Energizer)는 2월 25일(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 2018 Showstoppers'에 참가해 수명이 오래 가는 'Power Max P16K Pro' 휴대폰을 선보였다.

에너자이저는 '배터리'로 잘 알려진 기업으로 'Power Max P16K Pro' 신제품에도 많은 이들이 주목하고 있다. 이번에 선보이는 'Power Max P16K Pro' 는 16,000 mAh 배터리 수명을 자랑한다. 에너자이저 회사의 경쟁력을 적극 활용한 제품이라고 말할 수 있다. 또한 '초슬림' 디자인을 지향하기 때문에 휴대폰 시장에서 소비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MWC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에이빙뉴스는 매해 300~1000건 이상의 해외 전시회 기사를 취재 및 보도하고 있다.

→ 'MWC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케이팝투 커머스(브랜드 마케팅 커머스 솔루션)은 카카오톡 로그인을 통해 접속한 소비자가 이미 제공되고 있는 카카오페이를 통해 간편결제가 가능해졌다.
캐치잇플레이(Catch It Play)가 CES 2021을 통해 자사의 영어 공부 애플리케이션 '캐치잇잉글리시(Catch It English)'를 선보여 이목을 끌고 있다.
큐라코는 자동 배변 보조 시스템인 Carebidet을 CES 2021서 선보였다.
IT환경의 클라우드 전환이 가속화되는 가운데 안랩이 클라우드 보안 스타트업과 투자 및 업무제휴 협약을 맺었다.
넷세이프는 반려동물 방문 검진 O2O플랫폼 '솜털즈'를 개발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