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일일 최대 50대 정비 가능한 '대구 전시장' 확장 오픈

최상운 2018-02-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폭스바겐 공식딜러 지엔비오토모빌(대표: 김성준)은 대구 수성구 두산동에 위치한 대구 전시장을 확장 오픈한다고 27일 밝혔다.

대구 수성구 동대구로에 위치한 폭스바겐 대구 전시장은 인근에 경부고속도로 파동IC 도 있어 주변 고객뿐만 아니라 근교 고객의 접근성 또한 용이하다. 또한 전시장과 함께 차량 정비까지 원스톱으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두산 서비스센터를 함께 운영해 더욱 신속하고 편리한 고객 밀착형 서비스를 제공하여 고객 만족도를 높여갈 예정이다.

총 2,549.08m2연면적의 폭스바겐 대구 전시장은 6층(지상 5층, 지하 1층) 규모의 신축 건물로 이전보다 더욱 넓고 쾌적해진 시설을 완비했다. 1층과 3층에 마련된 전시장에는 총 10대의 차량 전시가 가능하며, 전시장 뒤편에 위치한 서비스센터에서는 총 8개의 워크베이로 1일 최대 50대까지 차량 정비가 가능하다.

김성준 지엔비오토모빌 대표는 "폭스바겐 대구 전시장은 새로운 시설과 확장된 공간을 통해 고객들에게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전시장과 함께 위치한 서비스센터에도 향상된 기술을 갖춘 전문인력을 배치해 신속하고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엔비오토모빌은 지난 2009년 대구전시장을 시작으로 폭스바겐의 대구/경북 지역 판매 및 서비스를 해온 공식 딜러사이다. 현재 3개의 전시장(대구, 남대구, 포항)을 운영하고 있으며, 대구 두산 서비스센터를 포함하여 총 4개의 서비스센터(이현, 두산, 남대구, 포항)를 운영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차는 2012년 스노 드라이빙 스쿨 행사를 시작으로 매년 주제를 바꿔가며 체험형 이벤트를 선보였다. 올해까지 총 26회의 고객 행사에서 1만 1,320명의 고객이 참가해 쌍용차 브랜드를 알리는 데 큰 효과를 보고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자율주행차의 핵심 기술인 고정밀지도(HD Map) 개발을 위해 SK텔레콤(이하 SKT) 및 글로벌 지도 서비스 회사인 Here(히어)사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글로벌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G90의 출시를 기념해 제네시스 스튜디오에서 오는 31일까지 G90 특별 전시를 개최한다.
인피니티 코리아(대표: 강승원)는 자사의 콤팩트 사이즈 라인업 다양화를 위해 다이내믹 크로스오버 Q30 신규 모델을 출시하고, 이를 기념해 스페셜 에디션 30대를 한정 판매한다.
아토즈는 글로벌 미디어 AVING News(에이빙뉴스)가 주관하는 올해의 제품 시상식인 'VIP ASIA Awards 2018'에서 드론 솔루션 개발을 위한 키트로 드론 부문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오는 12월 5일(수) '제10회 MIK 2018 컨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