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부산 청춘 드림카 지원사업' 추진 업무 협약 체결

최상운 2018-02-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지난 27일 부산시청 녹음광장에서 부산시와 함께 지역 내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 및 전기자동차 보급 확대를 위한 '부산 청춘 드림카 지원사업' 추진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청춘 드림카 지원사업'은 부산 도심에서 떨어진 서부산권 산업단지로 출퇴근하는 신입사원에게 교통 편의를 제공하고 취업을 유도하기 위해 전기차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지역 청년들의 취업난을 해소하는 한편, 인력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지원하고, 전기차 보급 확대로 클린에너지 정책을 실현해, 근로자와 중소기업, 그리고 부산시가 함께 윈-윈-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 날 업무 협약식에는 르노삼성자동차 이기인 부사장, 부산광역시 서병수 시장 등 40여 명의 관련 인사가 참가했다. 업무 협약 체결에 따라, 르노삼성은 2018년부터 3년간 신규 취업자들에게 SM3 Z.E. 500대를 공급하게 되며, 첫 해인 올해는 100명의 신입사원 대상 100대의 차량으로 시작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산업단지 내 신규 취업하는 청년근로자는 부산시 공모과정을 통해 SM3 Z.E.의 월 임대료 일정 부분을 최대 3년간 지원받게 된다.

르노삼성 이기인 부사장은 "청춘 드림카는 지난해 행정안전부 일자리창출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지역 일자리 창출 사업으로, 르노삼성은 이번 사업 참여를 통해 부산 지역의 청년고용문제 해결 및 지역 친환경 교통수단 확산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르노삼성은 앞으로도 지역 사회와 함께 발전하고, 지역을 위한 사업에서 핵심 역할을 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SM3 Z.E.는 국내 유일의 준중형 EV 세단으로, 전기차 리더 르노의 기술력과 노하우가 집약돼 우수한 상품성을 자랑한다. SM3 Z.E.는 주행거리는 213km로, 이는 동급 (준중형) 전기차 중 가장 긴 주행거리다. 2016년 교통안전공단이 발표한 국내 승용차 1일 평균 주행거리인 40km 기준, 1회 충전 시 약 5일간 주행할 수 있다. SM3 Z.E.의 국내 누적 판매대수는 지난달까지 4,413대로 국내 전기차 시장에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대표 백정현)는 랜드로버 설립 70주년을 맞아 '네버 스탑 디스커버링(Never Stop Discovering)'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아우디 코리아(대표 세드릭 주흐넬)는 아우디를 더욱 손쉽게 경험할 수 있도록 차량 정보와 다양한 혜택을 담은 어플리케이션 '플레이 아우디(Play Audi)'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사)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 손관수 협회장) 오피셜 위원회가 택티컬&아웃도어 쇼핑몰 넷피엑스 운영사인 (주)포스트엑스의 지원으로 모터스포츠 오피셜들에게 안전 장갑을 무상 지원키로 했다.
국내 자동차 유통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SK엔카에 등록된 누적 차량대수가 업계 최초로 800만 대를 넘어섰다.
제네시스 브랜드의 '제네시스 강남'과 '제네시스 사운드'가 2018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Red Dot Design Award; 이하 레드닷 디자인상) 커뮤니케이션 부문의 리테일 디자인과 사운드 디자인 분야에서 각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