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고성능사업부 출범... 고성능차 전문가 '토마스 쉬미에라' 영입

최상운 2018-03-0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는 고성능차 및 모터스포츠 사업을 전담하는 '고성능사업부'를 신설하고, BMW M 북남미 사업총괄 임원 '토마스 쉬미에라(Thomas Schemera)'를 고성능사업부 담당 부사장으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3월부터 본격 출범하는 '고성능사업부'는 지금까지 흩어져 있던 고성능차 사업과 모터스포츠 사업의 국내외 상품기획과 영업/마케팅을 한 곳으로 모아 사업 시너지를 높여 글로벌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

'고성능사업부'를 총괄하는 '토마스 쉬미에라(Thomas Schemera)' 부사장은 BMW 및 BMW 고성능차 부문에서 30년간 축적한 경험과 전문성을 활용해 현대자동차 고성능차 사업 방향성을 기획하고 사업 전반에 걸쳐 혁신을 도입한다.

이와 함께 현대차 최초의 N모델인 'i30 N'과 올해 출시 예정인 '벨로스터 N'을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시키고, 'N' 전용 모델을 포함해 모델 수를 늘리는 등 영업/마케팅 부문을 강화해 글로벌 고성능차 시장에서 입지를 넓히는데 집중한다.

특히 고성능차 연구개발 부문을 담당하고 있는 '알버트 비어만' 사장과 협력을 강화해 현대자동차만 독창적인 철학과 주행성능을 가진 고성능차를 선보여 운전의 즐거움(Driving Fun)을 추구하는 전세계 자동차 매니아들을 만족시킨다는 계획이다.

한편 '월드랠리챔피언십(WRC)'과 'TCR 인터내셔널 시리즈' 등 랠리와 서킷 경주 대회 모두 우수한 성적으로 전세계서 활약하고 있는 모터스포츠 사업은 더욱 강화한다.

모터스포츠 사업은 경주대회 후원과 개최, 출전 등과 같은 브랜드 마케팅 차원을 넘어 프로 및 아마추어 레이싱팀을 대상으로 경주차 판매를 강화한다.

현대자동차는 이미 랠리 경주용차 'i20 R5'를 2016년 9월부터 전 세계 레이싱팀을 대상으로 판매 중이며, 작년 11월에는 'i30 N'을 기반으로 제작된 서킷 경주용차 'i30 N TCR'을 출시했다.

특히 'i30 N TCR'은 판매 개시 전에 시범 출전한 세계적인 국제 서킷 경주 대회에 두 번이나 우승해 성능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 바 있으며, 오프로드 랠리 부문에서도 '월드랠리챔피언십(WRC)'에 데뷔 첫해 우승을 비롯 올해 2월까지 총 8회 우승하는 등 전 세계 모터스포츠 팬들에게 현대차의 높은 기술력을 알리고 있다. (※ i30 N TCR : 2017년 10월 TCR인터내셔널 17R, TCR유럽트로피2R 우승)

또한 고성능차 사업과 모터스포츠 사업이 하나의 사업부로 합쳐짐에 따라 '퍼포먼스(Perfomance)' 관점에서 브랜드 연결성이 강화돼 고객들에게 일관성 있게 현대자동차의 기술력이 전파될 것으로 기대된다.

'토마스 쉬미에라' 부사장은 "현대자동차가 개발한 i30 N과 경주용차에서 보여준 기술력은 이제 막 고성능차 사업을 시작한 회사에서 만든 차라고 하기에 믿기 어려울 정도로 완성도가 높다" 라며, "현대자동차 고성능차 사업의 성공을 위해 모든 역량을 쏟아 부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오는 7월 15일 영종도에 위치한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올해 첫 '뉴 3시리즈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데이(#THE3DAY)'를 개최한다.
롤스로이스모터카가 전 세계 단 50대뿐인 '레이스 크립토스 컬렉션 (Wraith Kryptos Collection)'을 공개했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Automobili Lamborghini)는 19대만 제작되는 한정판 오픈 탑 하이브리드 슈퍼스포츠카인 람보르기니 시안 로드스터(Lamborghini Sián Roadster)를 공개한다고 밝혔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오는 7월 25일 디자인 SUV XM3의 해외 수출 선적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폭스바겐 부산/경남 지역 공식딜러 유카로오토모빌(대표:한호종)은 지난 2017년 오픈한 울산 서비스센터를 울산광역시 남구 삼산동 정동사거리로 이전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