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D 2018] 가격경쟁력 높아 해외 드레스 시장에서도 인기, '알앤디텍스타일'

임선규 2018-03-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알앤디텍스타일(주)은 3월 7일(수)부터 9일(금)까지 총 3일간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2018 대구국제섬유박람회 프리뷰 인 대구(PREVIEW IN DAEGU 2018, 이하 PID)'에서DI-ACETATE/TRI-ACETATE 등을 선보였다.

알앤디텍스타일은 원사에서 원단까지 전 과정을 구축해 세계적으로도 가격대비 경쟁력 높은 품질의 DI-ACETATE/TRIACETATE 제품을 전문적으로 생산하고 있는 섬유기업이다.

현재 다양한 조직의 제품을 보유하고 있으며, TRI-ACETATE의 경우 일본 미쯔비시 원사를, 국내에서는 독점으로 수입해 사용하고 있기도 하다.

DI-ACETATE/TRI-ACETATE SATIN은 우아한 광택과 부드러운 드레이프성, 스판덱스의 신축성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특성 때문에 해외 드레스 시장에서는 유럽, 일본, 터키 등 제품에 비해 가격 경쟁력이 높아 호응을 받고 있는 제품이다.

또한, DI-ACETATE, TRI-ACETATE 특유의 시원한 촉감을 느낄 수 있는 CREPE 원단도 및 BACK CREPE SATIN, TWILL, DOBBY, OTTOMAN, JQD 등 다양한 조직의 아이템들도 개발해 바이어들의 꾸준한 반응을 얻고 있는 상황이다.

알앤디텍스타일 관계자는 "지난 2008년 연사공장 설립 후 해외시장 개척을 시작했다"며 "현재 상해 및 뉴욕지사를 통해 지속적인 해외판로를 모색하고 있는 중"이라 전했다.

한편, '융합과 혁신'이라는 주제로 17회를 맞이한 '2018 대구국제섬유박람회 프리뷰 인 대구'는 세계적인 트렌드와 최신 글로벌 신소재 개발동향을 바탕으로 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하는 혁신과 융합의 장으로써 마련됐다.

올해는 대구패션페어(DFF) 및 대한민국 국제섬유기계전(KORTEX)이 동시행사로 개최돼 섬유소재, 패션, 섬유기계에 이르기까지 섬유산업 스트림간 융합을 통한 국제적인 수출 비즈니스의 새로운 글로벌 마케팅 모델을 제시하는 등 국제적인 섬유박람회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 '2018 대구국제섬유박람회 프리뷰 인 대구'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에이원은 저소득층 가정을 대상으로 유모차를 지원하는 '사랑의 유모차 기탁식'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이탈리아 럭셔리 워치메이커 파네라이가 2019년 국제 고급 시계 박람회(SIHH, Salon International de la Haute Horlogerie)에 앞서 탁월한 기술적 성능과 강력하고 스포티한 외관이
오디오전문 브랜드 아남(ANAM)에서는 8mm 굵기의 고품질 프리미엄 오디오 광케이블 2종(AO-818, AO-835)을 최근 출시했다.
리안, 조이, 뉴나가 부산 BEXCO 전시장에서 4일간 열리는 '부산 드림베이비페어'에 참가한다.
뉴나가 '위 아 뉴나 맘'이라는 2019년 신규 캠페인 슬로건을 공개했다.